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극과 극" 켄달 제너, 아찔한 전신 시스루 vs 다 덮은 킴 카다시안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618
  • 2021.09.15 00: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21 멧 갈라(MET Gala) 참석한 이부자매 켄달 제너-킴 카다시안

모델 켄달 제너, TV스타 출신 패션 사업가 킴 카다시안 /사진=AFPForum=뉴스1
모델 켄달 제너, TV스타 출신 패션 사업가 킴 카다시안 /사진=AFPForum=뉴스1
이부자매 켄달 제너와 킴 카다시안이 극과극 패션을 선보였다.

13일(현지 시간) 미국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서 열린 2021 멧 갈라(MET Gala) 행사에는 모델 켄달 제너와 TV스타 출신 패션 사업가 킴 카다시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모델 켄달 제너 /사진=AFPForum=뉴스1
모델 켄달 제너 /사진=AFPForum=뉴스1
이날 켄달 제너는 '지방시'의 커스텀 드레스를 착용했다. 그는 누드톤 언더웨어가 그대로 비치는 전신 시스루 보석 드레스를 입고 군살 하나 없는 몸매를 뽐냈다.

올림 머리를 한 켄달 제너는 오드리 헵번이 출연한 영화 '마이 페어 레이디'에서 영감을 받은 초커 스타일링으로 긴 목을 강조했다.

TV스타 출신 패션 사업가 킴 카다시안 /사진=AFPForum=뉴스1
TV스타 출신 패션 사업가 킴 카다시안 /사진=AFPForum=뉴스1
반면 켄달 제너의 이부언니인 킴 카다시안은 머리부터 발 끝까지 검은색 천으로 감춘 파격 드레스를 착용해 화제를 모았다.

킴 카다시안은 '발렌시아가'의 개성 넘치는 커버업 의상을 착용했다. 그는 얼굴 전체에도 "앞이 보일까?" 궁금해지는 검정 천을 둘러 손톱만큼의 피부도 노출하지 않았다. 평소 비키니 자태를 과시하며 아찔한 드레스 룩을 선보였던 킴의 독특한 행보에 관심이 쏠렸다.

한편 '금수저 모델'이라고 불리는 켄달 제너는 미국 리얼리티쇼인 '카다시안 따라잡기'에 온가족이 출연하며 화제가 된 인물이다. 이부 언니는 패션 사업가 킴 카다시안, 동생은 뷰티 사업으로 최연소 억만장자 반열에 오른 카일리 제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혹한기 우려에도 삼성전자·SK하이닉스 걱정없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