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진호 "그 배우는 아니라는데…허이재 '성관계 요구' 실명 밝혀라"

머니투데이
  • 신정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49,122
  • 2021.09.15 06: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7
배우 허이재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허이재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허이재가 과거 한 유부남 배우로부터 성관계 요구를 받았다고 폭로한 가운데,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씨가 폭로 상대로 지목된 A씨가 해당 사실을 부인하고 있다며 허이재에게 실명을 밝힐 것을 요구했다.

허이재는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 영상에서 "내가 은퇴한 결정적인 계기는 현재 결혼해서 잘 살고 있는 유부남 배우 때문"이라며 "당시 상대역을 맡았던 그 배우가 '사람들이 우리 드라마 보고 너랑 나랑 연인 사이 같지가 않대'라고 하면서 '연인 같아지려면 같이 자야된다'고 하더라"라고 폭로했다.

이어 "내가 성관계 요구를 거절하자 갑자기 소리지르면서 '그러니까 이 X 같은 X아 잘하라고. 너 때문에 연기에 집중을 못 하잖아 이 XXX아'라고 욕을 했다"고 말했다.

허이재의 폭로 이후 누리꾼들은 유부남 배우에 대해 A씨가 아니냐고 추측했고, 결국 A씨의 팬클럽은 디시인사이드 갤러리 남자연예인 갤러리를 통해 해당 사실을 반박하는 성명문까지 발표했다 .

이에 허이재는 '웨이랜드' 영상의 댓글을 통해 "누군가를 저격해서 공격하기 위한 제작 의도가 아니기 때문에 마녀사냥은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추가 입장을 밝혔다.

연예부 기자 출신 이진호/사진=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 이진호' 캡처
연예부 기자 출신 이진호/사진=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 이진호' 캡처

일각에서는 애꿎은 피해자가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허이재에게 폭로 상대의 실명을 공개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유튜버 이진호도 지난 13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허이재씨 말을 믿지 말자는 게 아니다. 다만 방송을 통해 관련 내용을 밝힌 만큼 내용에 대해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명확한 피해 사례를 밝혔고, 수많은 단서를 줬다"며 "이런 상황에서 당사자가 누군지 직접 밝히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덧붙였다.

또 "허이재씨 본인이 직접 다 밝혀놓고 마녀사냥을 하지 말라는 건 무책임한 태도"라며 "허이재씨가 준 힌트때문에 가해자로 지목된 배우는 결코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하고 있다. 그런 모습을 보더라도 허이재씨가 확실히 밝혀서 책임을 지라고 말하고 싶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천피' 지켜낼까…실적발표 삼성전자, '이종목'도 주목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