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SLBM, 메인추진기관 점화→탄착 확인…"세계 7번째 성공"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15 17: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SLBM 성공 국가서 '北 제외 발표', 왜?

(서울=뉴스1) = 우리 기술로 독자 설계·건조한 3000톤급 해군 잠수함 1번함 '도산안창호함'(KSS-Ⅲ)이 13일 취역했다.  '도산안창호함'은 '장보고-Ⅲ(배치(Batch)-I)' 사업에 따라 개발된 길이 83.5m, 폭 9.6m의 중형 디젤잠수함으로서 수중 최대속력은 20노트(시속 37㎞), 탑승인원은 50여명이다. (해군본부 제공) 2021.8.13/뉴스1
(서울=뉴스1) = 우리 기술로 독자 설계·건조한 3000톤급 해군 잠수함 1번함 '도산안창호함'(KSS-Ⅲ)이 13일 취역했다. '도산안창호함'은 '장보고-Ⅲ(배치(Batch)-I)' 사업에 따라 개발된 길이 83.5m, 폭 9.6m의 중형 디젤잠수함으로서 수중 최대속력은 20노트(시속 37㎞), 탑승인원은 50여명이다. (해군본부 제공) 2021.8.13/뉴스1
국방부는 국방과학연구소가 15일 오후, ADD 종합시험장에서 국내 최초로 SLBM(잠수함 탄도 미사일)에 대한 잠수함 발사시험을 성공적으로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7번째로 SLBM 잠수함 발사에 성공한 국가가 됐다.

국방과학연구소에 따르면 이날 도산 안창호함에 탑재됐던 SLBM이 수중에서 발사돼 목표지점에 정확히 명중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SLBM 발사과정은 콜드런치(수직으로 발사된 미사일을 공중에서 점화·비행시키는 방식) 후 '부스터' 점화, '메인추진기관'까지 점화돼 장거리 비행, 탄착 단계로 진행되는데 기존 사출 시험은 '부스터'까지만 점화됐고, 수조 시험에서는 메인추진기관까지 점화된 바 있다"며 "잠수함에서 발사된 후 '메인추진기관'까지 점화해 최종 탄착까지 전체적으로 시험이 성공한 것은 오늘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SLBM 잠수함 발사에 성공한 것으로 확인된 국가는 미국·러시아·중국·영국·프랑스·인도 등 6개국이다. 북한은 SLBM을 여러 차례 시험 발사한 것으로 알려져 왔지만 잠수함 시험발사의 성공 여부가 불명확하다는 이유에서 국방부는 우리나라가 '세계 7번째'라고 발표했다.

국방과학연구소는 우리 기술로 개발되고 있는 차세대 전투기 KF-21에 탑재될 장거리공대지미사일의 항공기 분리 시험도 성공적으로 실시했다. 장거리공대지미사일은 현재 탐색개발 단계이며 이날 시험은 탑재된 항공기에서 분리된 후 미사일의 날개를 펼치고 표적까지 정확히 비행해 타격하는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실시됐다.

아울러 고위력 탄도미사일 개발과 더불어, 해상전력에 대한 접근거부 능력을 강화할 수 있는 초음속 순항미사일 개발에도 성공했다. 이번에 개발된 초음속 순항미사일은 기존 미사일에 비해 속도가 빨라 적 함정의 대응이 매우 어려워짐으로써, 미사일의 생존성과 파괴력은 더 향상된다.

지난 7월 국방과학연구소는 우주발사체용 고체추진기관 연소시험에도 성공했다. 소형위성을 지구 저궤도에 올릴 수 있는 우주발사체 추진기관에 관한 기술을 시험한 것이다. 이번에 확보된 기술을 민간에 이전할 경우 국내 우주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란 게 국방과학연구소의 설명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날벼락 위기 中 부동산…지방정부·서민이 벼랑끝으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