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北 미사일 발사…野 "대북굴종에 자란 독버섯", 與 "더 대화를"

머니투데이
  • 이창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15 19: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은 전날인 25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 미사일 추정 발사체에 대해 26일 '신형전술유도탄'이라고 밝혔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2면에 발사체의 사진을 공개했다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은 전날인 25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 미사일 추정 발사체에 대해 26일 '신형전술유도탄'이라고 밝혔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2면에 발사체의 사진을 공개했다
북한이 15일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한 가운데 정치권에선 여야 모두가 일제히 우려와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최근 북한의 일련의 핵, 미사일 도발은 우리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심각한 행위로서 강력히 규탄하며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썼다.

그는 또 우리 정부를 겨냥해 "북한의 위협을 축소하거나 은폐하면서, 실체도 없는 북한과의 평화 놀음에만 매달리는 한심한 행태를 보이고 있다"며 "북한의 점증하는 핵,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국민을 보호하고 나라를 지키기 위해 필요한 조치와 노력을 하라"고 촉구했다.

국민의힘 대권 경쟁자인 유승민 전 의원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관해 페이스북에서 "유엔 안보리 결의안의 명백한 위반 행위"라며 "북한이 털끝만큼도 변하지 않았음을 보여주는 단적인 사례"라고 비판했다.

그는 "북한의 핵 위협은 문재인 정부의 무능하고 무책임한 대북 굴종 정책 속에서 자라난 독버섯"이라며 "지금이라도 대북 환상에 기댄 뜬구름 잡는 '한반도평화프로세스' 정책을 포기하고, 현실과 상호주의에 튼튼하게 뿌리 내린 새로운 대북정책으로 전환하라"고 요구했다.

북한이 15일 오후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우리 군은 이날 오후 12시34분과 12시39분쯤 평안남도 양덕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포착했다. 최근에도 북한은 지난 11~12일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시험 발사 한 바 있다.  /사진제공=뉴스1
북한이 15일 오후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우리 군은 이날 오후 12시34분과 12시39분쯤 평안남도 양덕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포착했다. 최근에도 북한은 지난 11~12일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시험 발사 한 바 있다. /사진제공=뉴스1
여권에서도 우려가 나왔지만, 야당 인사들과 비교하면 비판의 수위는 조금 낮았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이날 취재진과 만나 "(북한이) 이번에 순항 미사일 발사와 함께 탄도 미사일을 발사했는데 대단히 우려스럽다"고 밝혔다.

송 대표는 "NSC(국가안전보장회의)가 소집된 이야기도 들었다"며 "북미 간 대화, 남북 간 대화를 통한 군사적 긴장 문제를 해결하는 계기로 더욱더 적극적인 대화를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당 대권 주자인 박용진 의원도 페이스북에 "김대중 대통령의 햇볕정책 제1호 원칙이 무력도발 불용이다. 우리는 원칙을 가지고 북한의 행위에 대응해야 한다"며 "정부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강력 경고해야 한다"고 적었다.

한편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후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시점이 우리 정부의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 Submarine-Launched Ballistic Missile) 시험 발사를 불과 한 시간여 남긴 때로 밝혀지면서, 북한의 의도적 도발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소득 3000만원' 27세 대학생의 비결? "유재석 말에 공감했어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