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지트리비앤티 "에이치엘비 피인수로 유동성 확보…신약 개발 속도↑"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43
  • 2021.09.16 13:3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지트리비앤티 "에이치엘비 피인수로 유동성 확보…신약 개발 속도↑"
지트리비앤티 (14,600원 상승1000 7.3%)는 에이치엘비 컨소시엄에 인수되면서 950억원 규모의 유동성을 확보해 신약 개발에 속도를 낸다고 16일 밝혔다.

회사는 넥스트사이언스 (24,500원 상승1950 -7.4%), 에이치엘비 (48,000원 상승2900 -5.7%) 등이 참여한 에이치엘비 컨소시엄의 대규모 투자를 지난 13일 공시했다. 총 투자 규모는 950억원 으로 3자배정 유상증자 금액 400억원과 전환사채 발행금액 550억원이다. 유상증자 자금 납입이 완료되면 넥스트사이언스가 지트리비앤티의 최대주주가 된다.

지트리비앤티는 이번 투자로 자금 유동성을 확보해 안구건조증 치료제 'RGN-259'와 교모세포종 치료제 'OKN-007', 수포성표피박리증 치료제 등의 임상에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OKN-007은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뇌교종(DIPG) 환자들에 대한 동정적 사용승인을 받았다. 지트리비앤티는 다양한 유형의 뇌교종 환자들에게 OKN-007이 처방될 수 있도록 치료목적 사용승인(iEAP)도 추진할 방침이다.

양원석 지트리비앤티 대표이사는 "이번에 확보된 자금 유동성을 기반으로 조속한 시일내에 뇌교종 치료제 임상에 진입하는 한편 iEAP 승인을 위한 컨설팅 업체를 곧 선정해 프로토콜 개발 및 임상 진행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에이치엘비 컨소시엄의 지트리비앤티 인수를 의결하기 위한 지트리비앤티 임시주주총회는 오는 10월29일 열릴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겜 실적 어땠기에?…넷플CEO '녹색 추리닝' 입고 나타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