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추미애 "조국 과잉수사 지적 옳아…홍준표 비겁해"

머니투데이
  • 유효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549
  • 2021.09.18 19: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가 17일 전북 전주시 전북도의회에서 열린 전라북도 비전 발표회 참석을 위해 장내로 향하고 있다/사진=뉴스1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가 17일 전북 전주시 전북도의회에서 열린 전라북도 비전 발표회 참석을 위해 장내로 향하고 있다/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후보인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18일 "조국(전 법무장관) 수사가 과잉 수사라고 지적한 홍준표 후보는 옳았다"고 말했다.

추 전 장관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진영이 진실을 누르는 사회는 올바르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조 전 장관 수사가 과도했다는 홍준표 의원의 지적 후 국민의힘 내 경쟁주자들이 이를 문제삼자 옹호에 나선 것이다.

추 전 장관은 그러면서도 "자기 진영에서 타박한다고 금세 말을 바꾸겠다는 홍준표 후보는 비겁하다"고 꼬집었다.

그는 "진실하면 말을 바꿀 필요가 없다. 진실은 입장에 따라 바뀔 수가 없다"며 "말을 바꾸고 형세를 쫓아 굴복하면 리더가 될 자격이 없다"고 힐난했다.

앞서 홍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에서 "국민이 아니라고 하면 제 생각을 바꾸겠다고 오늘 천명했다. 그게 민주주의 이고 집단 지성"이라며 "조국수사에 대한 제 평소 생각도 고집하지 않고 바꾸겠다"면서 종전 입장에서 한 발 물러섰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 발목잡는 외국인…이달에만 2.4조 팔아치운 까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