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또 사고친 장제원 아들, '무면허 운전+경찰 폭행' 현행범 체포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918
  • 2021.09.19 14: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7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 /사진=김창현 기자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 /사진=김창현 기자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의 아들이자 래퍼 노엘(21·본명 장용준)이 무면허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뒤 음주 측정을 하려는 경찰을 폭행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19일 뉴스1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무면허운전, 음주측정불응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장씨를 입건해 조사중이다.

경찰은 지난 18일 오후 10시30분쯤 장씨가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서 차량을 몰다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냈다고 밝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은 장씨에게 음주 측정 및 신원 확인을 요구했다. 그러나 장씨는 이를 거부했고, 이 과정에서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현행범으로 체포된 장씨는 간단한 조사를 마치고 현재는 귀가한 상태다.

이번 사건으로 장씨의 과거 행적에 관심이 쏠린다. 2019년 9월 장씨는 서울 마포구에서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가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당시 정씨는 운전자를 바꿔치기하려는 정황까지 포착됐다. 해당 혐의로 기소된 그는 결국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지난 2월 부산에서는 폭행 시비에 휘말렸다. 당시 촬영된 영상 속 장씨는 한 행인과 말다툼을 하던 중 얼굴에 침을 뱉는가 하면 가슴을 밀쳤다. 장씨는 해당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으나 검찰은 지난 4월 공소권 없음 처분을 내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의 240조 '파바로티'…이건희 떠나자 독해진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