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겨털이 어때서?"…'마돈나 딸' 루데스 레온, 관행 깨는 당당 행보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899
  • 2021.09.25 00: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루데스 레온, 겨드랑이 털 드러낸 파격 패션…'2021 멧 갈라' 이어 벌써 2번째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AFP/뉴스1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AFP/뉴스1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이 속옷 차림으로 겨드랑이 털을 드러냈다.

루데스 레온은 23일(이하 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팝 가수 리한나의 3번째 패션쇼 '새비지 X 펜티 쇼 Vol.3' 당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2018년 뉴욕 패션위크 '집시 스포츠'의 런웨이에 오르며 모델로 데뷔한 루데스 레온은 리한나의 패션쇼 무대에 올랐다. 이날 열린 리한나의 패션쇼는 24일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를 통해 방송된다.

루데스 레온이 리한나 쇼에 오른 것은 처음이다. 하지만 그는 지난해 12월 이미 속옷 모델로 활동한 바 있으며 패션 브랜드 '마크 제이콥스', 주얼리 브랜드 '스와로브스키' 등과 함께 작업을 진행하며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아찔한 란제리룩 선보인 루데스 레온…겨드랑이 털도 깜짝 공개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루데스 레온은 청록색 브라와 팬티만 입고, 허벅지까지 올라오는 초밀착 부츠를 신은 모습을 공개했다.

그는 난간에 기대어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강조하는 포즈를 취해 관능미를 뽐냈다.

란제리만 걸친 과감한 모습에 루데스 레온의 겨드랑이 털이 살짝 드러나 눈길을 사로잡는다.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AFP/뉴스1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AFP/뉴스1
루데스 레온은 브라와 같은 색의 청록색 가운을 흘러내릴 듯 걸쳐 매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하기도 했다.

그는 투명한 소재의 목걸이와 팔찌, 골반에 걸치는 보디 주얼리를 함께 매치해 시원한 란제리룩을 완성했다.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AFP/뉴스1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루데스 레온 인스타그램, AFP/뉴스1

또한 루데스 레온은 뾰족뾰족하게 연출한 독특한 헤어 스타일에 날렵한 캐츠아이 메이크업으로 강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루데스 레온, '2021 멧 갈라'에서도 겨드랑이 털 공개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AFP/뉴스1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AFP/뉴스1

앞서 루데스 레온은 지난 13일 미국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서 진행된 2021 멧 갈라(Met Gala) 행사에서도 파격적인 패션으로 겨드랑이 털을 드러낸 바 있다.

당시 루데스 레온은 허리와 가슴선을 드러내는 과감한 핑크빛 드레스를 입고 한쪽 팔을 쭉 들어올려 겨드랑이 털이 드러나는 포즈를 취했다.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AFP/뉴스1
팝 가수 마돈나의 딸 루데스 레온/사진=AFP/뉴스1
그는 머리를 길게 들어뜨린 채, 혀를 쭉 내미는 독특한 포즈를 선보이기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루데스 레온은 마돈나와 그의 전 남자친구 카를로스 레온 사이에서 1996년 태어났다. 루데스 레온은 올해 초부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겨드랑이 털 사진을 올려왔으며 이에 그는 '겨털 자유주의'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말에 삼성전자 사라"…증권가가 말하는 2가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