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미성년자인데…" 있지 유나, 망사 스타킹+노출 의상 '시끌'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0,410
  • 2021.09.25 08: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2
/사진=있지(ITZY)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있지(ITZY) 공식 인스타그램
그룹 있지(ITZY) 유나가 음악 방송 당시 입은 파격적인 의상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있지는 지난 24일 KBS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에 출연했다.

이날 트위터 등 SNS에는 있지의 '뮤직뱅크' 출근길 사진이 올라왔다. 방송 후 있지 공식 인스타그램에도 무대 의상을 입은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트위터 @yuna129square
/사진=트위터 @yuna129square
사진 속 유나는 가슴선이 보일 만큼 깊이 파인 블랙 튜브톱 드레스에 속이 은은하게 비치는 블랙 시스루 톱을 레이어드한 모습이었다.

여기에 유나는 찢어진 망사 스타킹에 레이스업 워크 부츠를 매치했다.

그러나 유나의 파격적인 노출 의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경악했다.

유나의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되자 관련 게시글에는 순식간에 900여개의 댓글이 달렸고, 미성년자인 유나가 입은 의상을 지적하는 의견들이 쏟아졌다.

누리꾼들은 "미성년자한테 왜 저런 옷을 입히냐" "미성년자한테 무슨 짓이냐" "가슴 파인 상의에 구멍난 망사 스타킹은 너무했다" "가슴 부분 파인 거말고 다른 거 입지. 조금 선 넘긴 했네" 등의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 누리꾼은 "미성년자한테 입히기엔 선정적인 느낌이 강해서 별로다"라는 의견을 냈으며, 또 다른 누리꾼은 "성인이 입어도 별로인데, 미성년자한테 입히다니"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유나는 2003년 12월생으로 올해 한국 나이로 19세이며, 생일이 아직 지나지 않아 만으로는 17세다. 현재 유나는 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