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인도네시아 동부에 한국 전용 물류창고 생긴다

머니투데이
  • 세종=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26 16: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프로볼링고 물류창고 조감도. /사진=해양수산부
프로볼링고 물류창고 조감도. /사진=해양수산부
인도네시아 프로볼링고항에서 한국 기업을 위한 물류센터가 운영을 시작했다. 다른 창고에 비해 최대 30% 가량 저렴한 가격으로 국내 기업에 편의를 제공한다.

해양수산부와 부산항만공사는 인도네시아 프로볼링고항에 물류센터를 확보하고 운영을 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해수부와 부산항만공사는 해외에 진출한 우리나라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주요 항만에 물류거점을 확보하는 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해외에 진출한 우리 기업이 외국 물류센터를 이용할 경우 물류비용이 과다하게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물류센터 등을 확보해 우리 기업에 저렴한 가격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에 물류센터를 확보한 프로볼링고항은 우리 기업들이 많이 진출해 있는 인도네시아 제2의 경제권역인 동부 자바주에 위치해 있다. 자바주는 물류 인프라에 대한 투자가 부족해우리 기업이 물류창고 이용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이기도 하다.

해수부는 인도네시아 동부 권역 물류센터 확보를 위해 동부 자바주 전역의 항만을 조사해 수라바야항을 대체할 수 있는 항만으로 프로볼링고항을 선정했다. 이후 올해 5월 부산항만공사는 한국 해외인프라 개발공사, 현지 기업과 협력해 물류센터를 확보·운영할 수 있는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합작법인 주도로 프로볼링고항 인근에 총 2만5000㎡ 규모의 물류센터를 확보해 이달 15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이번에 확보한 물류센터는 우리 국적 기업에 시장 대비 20~30% 저렴한 가격으로 각종 물류 서비스를 제공한다. 내륙운송과 항만하역 서비스는 현재도 이용할 수 있으며 일반창고는 올해 12월에, 보세창고는 내년 중 개장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우리 기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인도네시아 전 지역을 대상으로 컨설팅 및 내륙운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박영호 해수부 항만물류기획과장은 "코로나19 이후 우리 중소·중견 기업들이 수출에 여러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번 물류센터 확보가 우리 기업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해외물류거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우리나라 물류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수부와 부산항만공사는 앞으로도 우리 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해외물류거점 확보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현재는 유럽의 주요 항만인 네덜란드 로테르담항과 스페인 바르셀로나항에 물류센터를 확보하고 있으며, 올해 중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봉 4000만원 무주택자, 대출 한도 4억→3억 '뚝'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