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점이 여러 군데 있다" 양세형 질문에 이재명이 보인 반응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903
  • 2021.09.26 21: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주=뉴스1) 유경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북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2021.9.26/뉴스1
(전주=뉴스1) 유경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북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2021.9.26/뉴스1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배우 김부선 씨와의 스캔들에 대해 간접적으로 해명했다.

이 지사는 26일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 출연 "피부가 좋아 점이 없다"고 언급했다. 배우 김부선 씨와의 스캔들을 의식한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씨는 이 지사의 신체 특정 부위에 있는 점을 봤다고 주장해왔다. 이에 개그맨 양세형이 "지금 보이는 데 점이 여러 군데 있다"고 하자 이 지사는 웃으면서 넘겼다.

이 지사는 또 이날 방송에서 친형과의 불화를 직접 언급하기도 했다.

이승기가 "가족 간에 갈등이 있고 국민들이 그 부분을 우려하고 있다"고 운을 떼자 이재명 지사는 "욕했냐? 욕했죠. 형님은 제가 간첩이라고 믿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소문 중 제가 북한 공작군에게 만 달러를 받았다는 말은 형님이 한 말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형님은 시정에 관여했고 제가 차단했다"며 "그 일을 어머니를 통해 해결하려고 하다가 (형이) 어머니를 협박하고, 집에 불을 지른다고 해서 어머니가 집을 나와 떠돌아다니시는 상황에서 다툼이 벌어졌다"고 언급했다.

이어 "그래도 언젠가는 화해를 해야죠. 지우고 싶지만 물릴 수가 없다. 비난을 책임지고 감수하겠다"며 "공직자로서 품위를 유지하지 못한 게 후회스럽다. 가족 간에 잔인한 일이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지사는 이날 '나에게 윤석열이란?' 질문을 받고는 심박수가 요동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 지사는 결국 제작진에게 "편집해달라"고 요청했다. '윤석열 지지율이 올라가도 괜찮느냐'는 질문에는 "그거는 영향이 있는 것 같다"고 답한 가운데 이 과정에서 심박수가 94까지 상승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 발목잡는 외국인…이달에만 2.4조 팔아치운 까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