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현직 댄서 "'스우파' 너무 한두개 기분으로만 평가…실망"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06 09: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NCT 태용, 가수 보아, 강다니엘, 안무가 황상훈이 24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자 댄스 크루 여덟 팀(훅, 라치카, 홀리뱅, 코카N버터, 프라우드먼, 웨이비, 원트, YGX)이 출연해 서열 1위 글로벌 K-댄스 크루가 되기 위해 자존심을 걸고 크루간의 배틀을 펼치는 프로그램. 심사위원인 '파이트 저지'로는 보아와 태용이 합류하였고, MC로는 강다니엘이 출연한다. 매주 화요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 / 사진제공 = CJ ENM /사진=김창현 기자 chmt@
NCT 태용, 가수 보아, 강다니엘, 안무가 황상훈이 24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자 댄스 크루 여덟 팀(훅, 라치카, 홀리뱅, 코카N버터, 프라우드먼, 웨이비, 원트, YGX)이 출연해 서열 1위 글로벌 K-댄스 크루가 되기 위해 자존심을 걸고 크루간의 배틀을 펼치는 프로그램. 심사위원인 '파이트 저지'로는 보아와 태용이 합류하였고, MC로는 강다니엘이 출연한다. 매주 화요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 / 사진제공 = CJ ENM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댄서 김윤수씨가 '스트릿 우먼 파이터(스우파)'의 평가 방식에 실망감을 드러냈다. 퍼포먼스에만 치중한 나머지, 스타일이 다른 팀은 외면을 받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씨는 지난달 30일 유튜브에 '댄서가 보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 5회'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김씨는 최근 엠넷(Mnet)의 화제 예능 스우파의 평가 방식에 대해 "솔직히 실망했다"고 비판했다. 그는 "실제 경연이나 배틀에서도 점수를 매기는 경우가 있지만, 그런 경우에는 저지(심사위원)를 몇 명 더 부르거나 평가 항목을 여러 개로 세분화해서 점수의 오차를 줄인다"고 말했다.

이어 "여기는 너무 저지가 아이돌이다 보니까, 너무 한두 개의 기분으로만 평가한다"고 지적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PCN [피아노 추는 남자]'
/사진=유튜브 채널 'PCN [피아노 추는 남자]'

김씨는 또 프리우드먼의 스타일이 '탈장르'에 가까워 스우파와는 결이 맞지 않다고 봤다. 그는 "프리우드먼은 방송에서는 좋아하는 스타일이 아닌 것 같다. 엠넷은 춤보다 음악 산업에 가깝다 보니까 너무 춤을 하나의 퍼포먼스 수단으로 생각해서 방송계 전반에도 그런 기류가 만들어진 것 같은데, 여기 나오신 분들은 춤이 수단이 아닌 목적"이라고 말했다.

그는 "저지로서 이런 춤을 평가할 때는 항목을 여러 개로 세분화해서 항목별로 따로 평가하는 게 맞다고 본다. R16이나 국제적 대회에서도 그렇게 한다"며 "그런데 여기서는 너무 평가 항목이 한두 개에만 치우쳐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아무리 시청자들이 신경을 안 쓰고 보려고 해도, 이런 평가로 탈락하는 팀이 있다 보니 신경을 안 쓸 수는 없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스우파의 평가 방식에 대한 지적은 이전에도 여러 차례 나왔다. 보아, NCT 127 태용, 블랙비트 출신 황상훈 등 심사위원이 지나치게 아이돌로 구성돼 있어 전문성에 대한 우려가 가장 컸다.

이에 대해 보아는 스우파 제작발표회에서 "춤과 노래에 관해서는 개인의 취향이라는 게 다르게 작용한다고 생각한다"며 "정답이란 게 없는 게 예술 문화기 때문에 시청자들도 함께 저징을 하면서 보실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밝힌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양육비 안주면 신상 공개...전세금 떼먹은 집주인은 왜 안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