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윈도11 설치 전 CPU 확인하세요…성능 15% 저하 [IT썰]

머니투데이
  • 김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4,241
  • 2021.10.07 08: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윈도11 바탕 화면. 시작 버튼이 가운데로 이동했다. /사진=마이크로소프트
윈도11 바탕 화면. 시작 버튼이 가운데로 이동했다. /사진=마이크로소프트
마이크로소프트(MS)의 차세대 운영체제 윈도11이 공식 출시된 가운데, AMD의 라이젠 프로세서가 설치된 기기에서는 윈도11을 설치하면 최대 15%까지 성능이 저하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현지시간) 더버지 등 IT전문매체에 따르면 AMD와 마이크로소프트는 라이젠 프로세서에서 윈도11을 설치했을 때 각 코어들을 연결하는 L3 캐시 지연시간이 3배로 증가할 수 있음을 발견했다.

AMD는 "이 문제로 인해 영향을 받는 대부분의 앱에서 3~5%의 성능이 저하될 수 있으며 일부 게임에서는 10~15%의 성능 저하가 발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8코어 이상을 갖춘 프로세스에서 성능 문제를 볼 수 있다고 경고했다.

AMD와 마이크로소프트는 이 같은 문제를 파악하고 조치에 나섰다. 양사는 이달 말 윈도우 업데이트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해당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밝혔다.

윈도11은 5일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190개 이상 국가에 출시됐다. 시작 버튼이 모니터 하단의 정중앙으로 가고 다른 운영체제 기반 기기와의 연동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윈도11은 신규 PC는 물론 최소 사양을 갖춘 윈도10 기반 PC에서 무료 업그레이드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더 버지는 "AMD와 마이크로소프트가 문제를 해결할 때까지 윈도10을 계속 이용하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윈도11 설치 전 CPU 확인하세요…성능 15% 저하 [IT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