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500만원으로 31억 벌었다…"코인 단타 '낄끼빠빠' 잘해야"

머니투데이
  • 신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5,011
  • 2021.10.14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6

[싱글파이어]는 2030 밀레니얼 세대 + 1인가구의 경제적 자유와 행복한 일상을 위한 꿀정보를 제공하는 유튜브 경제·재테크·라이프스타일 채널입니다.

500만원으로 31억 벌었다…"코인 단타 '낄끼빠빠' 잘해야"

비트코인 글로벌 시가총액이 1조 달러를 돌파했다. 우리돈으로 무려 1234조5601억원(13일 오후 7시 기준) 규모다. 시총이 410조 가량인 삼성전자 (70,200원 상승100 -0.1%)의 3배가 넘고, 1961조 안팎인 아마존보다는 적다.

높은 변동성과 생소한 기술, 투기라는 편견 탓에 색안경을 끼고 보는 사람들이 여전히 많지만, 암호화폐 시장은 더 이상 '그들만의 리그'가 아니다. 모건스탠리, 골드만삭스 등 글로벌 투자은행은 물론 세계 각국 금융기관들이 앞다퉈 시장에 진입하고 있다.

자산가들도 자산 포트폴리오의 일정 비중을 암호화폐에 할애하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고, 시장 자체에 부정적인 시각을 보이던 당국도 입법화 추진 가능성을 내비치는 등 입장 변화가 감지된다. 특히 2030 밀레니얼 세대의 투자 열기가 가장 뜨겁다. 자산가치 급상승으로 소액으로 돈을 벌 수 있는 거의 유일한 기회라는 인식 때문이다.

실제 적금으로 모은 500만원으로 코인 투자를 시작해 31억원을 벌고 다니던 중소기업을 그만 둔 나민영씨(36)를 만나 큰 돈을 벌 수 있었던 노하우를 들어봤다.

<나민영님의 인터뷰 영상은 유튜브 채널 '싱글파이어'에서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

"내집마련조차 어려운 청년들이 소액으로 돈 벌 거의 유일한 기회"


500만원으로 31억 벌었다…"코인 단타 '낄끼빠빠' 잘해야"
Q. 코인 투자를 시작한 계기는?
A. 컴퓨터공학과를 졸업하고 중소기업 영상처리 분야에서 개발자로 일했는데 적은 연봉은 아니었지만 내집을 마련한다거나 원하는 일을 할만큼 충분하진 않았다. 어떻게 하면 더 벌 수 있을까 고민하다 투잡도 해보고 유튜브, 블로그도 해봤지만 만족할 만한 성과를 얻지 못했다. 주식투자도 해봤지만 수익률이 낮게만 느껴졌다. 그러다 접한 코인시장은 변동성이 굉장히 높다고 느꼈는데 거기에 기회가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

Q. 실제 투자 성과는 어땠나?
A. 첫 투자는 적금을 깬 500만원으로 시작했다. 3일만에 500만원이 250만원으로 반토막이 났고 '나는 안되나 보다' 생각했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퇴근 후 쉬는 시간을 쪼개 잠을 3~4시간씩 자면서 투자했다. 그렇게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7개월만에 500만원이 15억원이 넘는 목돈이 됐다. 이후 스트레스 탓에 몸이 아파 꽤 오랫동안 쉬었고 올초 다시 4000만원을 넣어 투자를 시작해 16억원을 만들었다. 현재는 30억원 가량을 현금화해 보유하고 있고 5% 정도만 NFT 코인에 장기투자한 상태다.

Q. 장기투자가 아닌 단타로 돈을 벌었는데, 자신만의 매매기법이 있다면?
A. 단순하지만 실제 돈을 많이 벌게 해준 두 가지 기법이 있다. 하나는 "5분봉 3틱룰"이다. 가격이 상승한 후 조정이 오면 과매도 구간을 지나 반등하는 패턴을 보이는데 이를 이용한 투자다. 오르고 나서 하락 추세로 차트가 바뀌면 바로 진입하는 게 아니라 적어도 얼마 정도의 텀을 두고 하락세가 이어지면 거기서부터 분할매수에 들어가는 기법이다. 너무 쉽고 우스워보일 수 있는데 수십억원을 벌 수 있었던 기본 원칙이다. 다른 하나는 "순환매수매도기법"이다. 가격이 하락할 때 물타기를 하는 방법인데, 추가 매수한 물량이 소폭 반등하면 그만큼만 매도해 평단가를 낮추면서 물타기를 하는 방식이다. 이런 기법을 베이스로 내 노하우를 녹여 수익을 냈다고 보면 된다.(※상세 내용은 상단 영상을 보시면 쉽게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Q. 코인 초보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조언이 있다면?
A. 소위 '낄끼빠빠'를 잘해야 한다. 장이 좋을 때는 적극적으로 거래를 하고 장이 안 좋을 때는 보수적으로 하라는 거다. 완전히 쉬고 시장에서 떠나라는 이야기는 아니다. 그러면 상승장이 왔을 때 기회를 잡을 수가 없다. 거래를 계속하되 투자금은 20% 가량만 쓰고 나머지 80%는 현금을 보유하면서 지켜보면 된다. 초보투자자는 처음부터 목돈을 넣지 말고 10~20만원으로 수업료라고 생각하고 거래를 해보면서 배우는 시간을 가질 필요가 있다. 나는 여전히 코인이 2030에게는 소액으로 경제적 자유를 얻을 수 있는 거의 유일한 기회라고 생각한다.

<유튜브 채널 '싱글파이어'에서 31억원을 벌 수 있었던 나민영님의 상세한 노하우와 매매기법을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해외도 주목한 누리호 발사…"中·日 우주기술 따라잡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