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가상인간 스타트업에 수백억 뭉칫돈..."메타버스 등 활용 무궁무진"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16 08: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리포트-가상인간이 몰려온다]

[편집자주] 광고모델과 아나운서, 은행원, 아이돌 등 인간 고유영역으로 여겨졌던 분야에서 인공지능(AI) 기술로 탄생한 가상인간이 종횡무진하고 있다. 사람행세 하는 게임 속 캐릭터쯤으로 생각하면 오산이다. 사람보다 더 사람 같은 매력으로 팬덤을 만들고 유명 연예인 못지않은 수익을 올리는 존재들이다. 수많은 가상인간들이 세계 곳곳에서 활약하며 새로운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가운데, 이들이 열어갈 세상에서는 어떤 미래가 펼쳐질지 사회·경제적 파급효과를 짚어본다.
가상인간 스타트업에 수백억 뭉칫돈..."메타버스 등 활용 무궁무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가상인간 '릴 미켈라'를 개발한 브러드(Brud)가 지난달 캐나다의 핀테크 유니콘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 비상장기업) 데이퍼랩(Dapper Labs)에 매각됐다. 설립 5년만으로 매각가격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수천억원에 달할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브러드는 가상인간이란 사업모델로 가치를 인정받고, 잭팟을 터트린 첫 번째 사례다.

전 세계적으로 가상인간 시장이 커지면서 관련 스타트업들이 주목받고 있다. 국내에서도 가상인간 스타트업에 수백억원의 뭉칫돈이 몰리는 등 '제2 브러드' 찾기에 분주한 모습이다. 비대면 산업 성장과 디지털 전환 가속화로 가상인간 시장의 성장 가능성도 높다는 게 전문가들의 판단이다.

1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인공지능(AI) 전문기업 딥브레인AI는 최근 50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2016년 7월에 설립된 딥브레인AI는 딥러닝 기반 영상·음성합성기술을 활용해 '대화형 AI 휴먼'을 개발하는 스타트업이다. 2019년초 문재인 대통령을 AI로 합성해 선보이며 미국, 중국에 이어 3번째로 '대화형 AI 휴먼' 상용화에 성공했다.

현재 MBN방송(AI 앵커), KB은행(AI 은행원) 등에 대화형 AI 휴먼을 공급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중국 대형 방송사인 베이징방송과 칭하이방송에 AI 아나운서를 제작·공급하는 계약도 체결했다. 장세영 딥브레인AI 대표는 "가상인간은 앞으로 메타버스, 영화, 애니메이션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분야가 무궁무진하다"면서 "글로벌 투자사들은 전세계 관련 기업들에 대해 계속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딥브레인AI에 초기 투자한 김재홍 KB인베스트먼트 상무는 "딥브레인AI가 자체 개발해 서비스중인 AI 기술들은 대부분 고성장 콘텐츠 산업분야에 적용할 수 있고 이미 2019년 20억원의 매출 성과를 보이는 등 성장성이 높은 기업이었다"면서 "무엇보다 전기전자공학, 뇌과학, AI분야 전문가 등 우수한 인력들이 확보돼 있어 매력적이었다"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가상얼굴 전문 스타트업 디오비스튜디오는 떠오르는 샛별이다. 얼굴만 가상으로 합성해 만든 '루이'는 한국관광공사 명예홍보대사와 의자전문기업 파트라의 브랜드 모델로 발탁되면서 유명해졌다. 최근엔 시각특수효과( VFX) 전문기업 덱스터스튜디오로부터 10억원의 전략적 투자를 받았다. 메타버스의 원천기술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새로운 캐릭터와 콘텐츠를 제작해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계획이다.

이밖에 게임사 넵튠 (26,750원 상승1000 -3.6%)이 지난해 11월 가상인간 '수아'의 제작사 온마인드를 15억원에 인수한데 이어 올 8월에는 디지털 아이돌을 키우는 딥스튜디오와 펄스나인에 투자했다. AI로 사람의 목소리를 구현하는 라이언로켓은 지난해 키움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10억원 규모의 프리시리즈A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구중회 LB인베스트먼트 전무이사는 "투자자들은 딥테크, 하이테크 기술을 보유한 기업에 주목한다"면서 "최근 가상인간 관련 기업들이 이러한 기술들을 보유하고 있고, 메타버스와 다양한 산업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할 가능성이 높아 투자업계도 주목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미디어 액셀러레이팅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월 급락장 속 외국인 '올해 최대 순매수'…뭐 담았나 보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