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송백경, 키 차이 56㎝ 하승진과 찰칵..."서로 다른 종족"

머니투데이
  • 신정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18 07:4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그룹 원타임 출신 송백경, 농구선수 출신 하승진(오른쪽)/사진=송백경 인스타그램
그룹 원타임 출신 송백경, 농구선수 출신 하승진(오른쪽)/사진=송백경 인스타그램
그룹 원타임 출신 송백경이 농구선수 출신 하승진과 다정한 인증샷을 올렸다.

지난 17일 오후 송백경은 "220㎝대 164㎝. 조만간 사고침. 같은 인간이지만 서로 다른 종족. 내 가슴팍이 승진씨 허리춤 쯤"이라고 적으며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송백경과 하승진이 나란히 서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약 56㎝의 어마어마한 키 차이가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를 본 한 누리꾼은 "그대의 당당함에 브라보"라고 적었고 이를 본 하승진은 답글로 웃음을 터뜨렸다. 다른 누리꾼들은 "오빠(송백경) 앉아있는 줄", "만나면 얼굴 쳐다보려다 목 디스크 오겠다", "작은 거인 송백경"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백경은 1998년 그룹 원타임으로 데뷔, '쾌지나 칭칭', '1TYM', 'Hot 뜨거' 등의 곡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2019년 3월 KBS 제44기 전속 성우 공채에 합격해 지난 3월31일까지 KBS 전속 성우로 활동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주만에 뒤집힌 '통합지지율'…윤석열 36.1% vs 이재명 35.7%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