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함소원, 딸 울어도 행복한 먹방…쌍꺼풀 성형 자국 '눈길'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3,336
  • 2021.10.19 22:00
  • 글자크기조절
/사진=방송인 함소원 인스타그램
/사진=방송인 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행복한 표정을 담은 먹방을 공개했다.

함소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안해요 먼저 먹었어요. 너무 맛있어서 지금 기절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 세개를 공개했다.

영상 속 함소원은 가족들과 함께 지리산 흑돼지고기를 구워 먹고 있는 모습이다. 레이스 장식 블라우스 차림에 헤어밴드를 한 함소원은 쌈을 크게 싸서 입에 넣으며 행복한 듯 미소짓고 있다.

특히 함소원은 딸 혜정이의 울음소리가 들려도 아랑곳 하지 않고 먹방을 펼쳤다. 이와 함께 아직 남아있는 빨간 쌍꺼풀 수술 자국도 눈길을 끌었다.

한 누리꾼이 "혜정이 우는 소리나는데 무슨 일 있냐"고 묻자 함소원은 "아빠랑 장난쳤다"고 답글을 남겼다.

한편 함소원은 2017년 18살 나이 차를 극복하고 연하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을 두고 있다. 두 사람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으나 조작 방송 논란에 휩싸이며 이를 인정 후 모든 방송에서 하차했다.

현재 함소원은 인스타그램과 중국 SNS 등을 통해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에는 쌍꺼풀 수술을 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에 6억짜리 아파트 어디 있나요" 실수요자 한숨 커진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