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與 "원희룡 아내 '이재명 소시오패스' 발언, 의료윤리 위반"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25 07: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2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의사진행발언을 하고 있다. 2021.5.21/뉴스1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의사진행발언을 하고 있다. 2021.5.21/뉴스1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의 아내이자 정신과 의사인 강윤형씨가 이재명 대선후보를 소시오패스로 표현한 것을 두고 "명백한 의료윤리 위반"이라고 비판했다.

신 대변인은 지난 22일 페이스북에 "원희룡 후보 배우자, 강윤형 정신과 의사의 유튜브 출연 발언에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올바른 정신과 의사라면 진료실에서 본인이 관찰하고 충분히 면담하지 않은 특정 개인에 대해서 정신과적 견해를 내지 않는다"며 "의사면허의 공신력을 이용해 정치적 주장으로 악용하는 형태는 명백한 의사 윤리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신 대변인은 "과거 이를 망각한 의사들이 사회적 질타를 받았고, 정신건강의학회 윤리위원회에 제소되기까지 했다"며 "생명을 다루는 의사에게는 더욱 엄중한 직업윤리가 필요하다. 원 후보 배우자가 가진 의사면허는 그런 식으로 사용하라고 있는 게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의사로서 지켜야 할 규범을 내던진 유튜브 막말 내조가 상당히 거북하다"며 "의사로서 최소한의 자각이 있다면, 실수를 인정하고 사과하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한편, 강씨는 지난 20일 매일신문의 유튜브 방송에 출연해 "(이 후보는) 소시오패스나 안티소셜(antisocial, 반사회적) 경향이 있다"며 "남의 당이지만, 그 당에 후보가 된다는 것에도 '대한민국이 왜 이리 됐나'라고 걱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평균 13억 이상 자산가 '영리치'가 픽한 종목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