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옷 대신 목걸이만 걸쳤다? 엘르 패닝, 뒤태 드러낸 패션 '아찔'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611
  • 2021.11.17 00: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다코타 패닝 동생 엘르 패닝, 제6회 '인스타일 어워즈'서 과감한 패션 도전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사진=AFP/뉴스1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사진=AFP/뉴스1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이 큼직한 목걸이만 걸친 듯한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였다.

엘르 패닝은 1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서 열린 제6회 '인스타일 어워즈'에 참석했다.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사진=AFP/뉴스1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사진=AFP/뉴스1
이날 엘르 패닝은 탄탄한 복근과 등 라인이 시원하게 드러나는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였다.

엘르 패닝은 큼직한 크리스탈이 장식된 금빛 체인이 가슴을 살짝 가리는 디자인의 홀터넥 크롭트 톱을 입고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사진=AFP/뉴스1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사진=AFP/뉴스1
엘르 패닝이 택한 상의는 가슴을 가리는 장식물을 가느다란 체인으로 고정시키는 디자인으로, 그는 매끈한 등 라인을 드러내는 포즈를 선보이며 관능미를 뽐냈다.

아찔한 상의를 택한 엘르 패닝은 여기에 우아한 블랙 롱 스커트를 매치해 스타일 균형을 맞췄다. 새빨간 매니큐어를 바른 양손에는 굵은 금빛 반지를 착용해 포인트를 더했다.

긴 금발 머리를 자연스럽게 내린 엘르 패닝은 붉게 물들인 두 뺨과 또렷한 레드 립 메이크업으로 생기 넘치는 스타일을 연출했다.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 발망 2022 S/S 컬렉션 쇼./사진=AFP/뉴스1, 발망(Balmain)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 발망 2022 S/S 컬렉션 쇼./사진=AFP/뉴스1, 발망(Balmain)
이날 엘르 패닝이 선택한 의상은 패션 브랜드 '발망'(Balmain)의 2022 S/S 컬렉션 제품이다.

엘르 패닝이 파격적인 상의를 우아한 롱 스커트와 함께 입은 반면 런웨이에 오른 모델은 굵은 체인 형태의 아슬아슬한 상의에 아찔한 슬릿이 돋보이는 블랙 미니스커트를 입어 더욱 과감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한편 엘르 패닝은 영화 '아이 엠 샘' '우주전쟁' 등에 출연해 잘 알려진 배우 다코타 패닝의 동생으로, 영화 '말레피센트' 시리즈에서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와 호흡을 맞췄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 뺨쳤다" 부산 해운대 아파트 '한방'에 28억→75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