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늘 날씨] 전국 요란한 비·눈…오후부터 강추위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1.30 05: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도심 /사진=뉴스1
서울도심 /사진=뉴스1
11월의 마지막 날인 오늘(30일)은 전국에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리고, 오후부터는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면서 추운 날씨가 될 전망이다.

30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북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서쪽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아침(오전 6시~오전 9시)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일부 지역은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0~20㎜의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오후 3시부터 오후 6시 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수도권과 강원내륙 및 산지, 충청내륙, 전라동부내륙, 경상서부내륙, 제주도산지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었다가 밤사이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 20~60㎜ △그 밖의 전국(서해5도 29일부터) 5~40㎜이다. 예상 적설은 △제주도산지, 강원산지 2~7㎝ △강원내륙, 충북중.남부, 전북내륙 1~3㎝ △경기동부, 충북북부, 충남권, 경상서부내륙, 서해5도, 울릉도·독도 1㎝ 내외가 되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7도 △춘천 2도 △강릉 9도 △대전 6도 △청주 7도 △대구 3도 △광주 9도 △전주 9도 △부산 11도 △제주 15도 △울릉도·독도 11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9도 △춘천 9도 △강릉 15도 △대전 11도 △청주 11도 △대구 13도 △광주 12도 △전주 12도 △부산 15도 △제주 16도 △울릉도·독도 14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오전에 '보통' 수준이었다가 오후부터 '좋음'으로 바뀔 전망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 뺨쳤다" 부산 해운대 아파트 '한방'에 28억→75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