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화이자-모더나 부스터샷 조합시 항체 1000% 증가"-英연구진

머니투데이
  • 황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2.04 15: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28일 오전 인천광역시 연수구 삼성 바이오로직스에서 국내 생산 모더나 백신이 첫번째 출하가 되고 있다. 2021.10.28/뉴스1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28일 오전 인천광역시 연수구 삼성 바이오로직스에서 국내 생산 모더나 백신이 첫번째 출하가 되고 있다. 2021.10.28/뉴스1
코로나19 추가접종(부스터샷)에서 교차 접종을 받을 경우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방식의 백신인 모더나와 화이자의 조합이 가장 효과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2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영국 사우샘프턴대학 연구진은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의 백신으로 1,2차 접종을 각각 마친 2878명을 나눠 아스트라제네카와 존슨앤드존슨(J&J), 모더나, 노바백스, 화이자, 독일 큐어백과 프랑스 발네바 등 백신 7종을 추가 접종했다.

추가 접종의 효과는 좋았다. 연구진은 "백신의 대부분을 부스터샷으로 접종하면 감염에 대한 보호 효과가 90% 정도가 되도록 항체가 증가했다"고 했다.

다만 백신별로 편차가 있었다. 특히 화이자 백신을 맞은 뒤 모더나 백신을 맞은 실험 참가자는 대조군보다 최소 1000%의 항체 수치가 증가했다. 발네바 백신을 맞은 실험참가자가 대조군보다 30% 정도 높았다는 결과와 대조된다.

화이자나 모더나와 같은 mRNA 기반 백신은 다른 방식의 백신보다 훨씬 높은 수준의 항체를 만들어낸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이런 내용의 연구 결과는 국제 의학 학술지 란셋(The Lancet)에 실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만전자보다 매력적" 외국인 소리없이 줍줍한 韓소부장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