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카페 청소하다 '춤 삼매경' 女알바…지켜보는 男손님, 알고 보니

머니투데이
  • 김지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9,443
  • 2021.12.06 10: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 '효크포크 Krazy girl' 캡처
사진=유튜브 '효크포크 Krazy girl' 캡처
혼자 카페에서 춤추다가 손님에게 걸린 알바생 영상이 인기다.

지난달 26일 유튜브 채널 '효크포크 Krazy girl'에는 '카페에 출몰한 있지 빌런'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사실 해당 영상은 한 보안 업체의 CCTV 광고로 실제 상황처럼 연출한 1분 남짓의 영상 콘텐츠였다.

CCTV 영상에는 카페에서 혼자 청소를 하고 있는 여자 알바생이 담겼다. 해당 알바생은 갑자기 걸그룹 ITZY(있지)의 음악에 맞춰 신나게 몸을 흔들더니 흥에 취해 격하게 춤추기 시작한다.

사진=유튜브 '효크포크 Krazy girl' 캡처
사진=유튜브 '효크포크 Krazy girl' 캡처
한편 알바생이 한참 춤에 빠져 있을 무렵 갑자기 문을 열고 젊은 남성 손님이 들어온다. 손님이 들어온 사실을 몰랐던 알바생은 계속 춤을 추다가 결국 손님과 마주치게 된다. 이후 남자 손님이 조용히 박수를 치자 당황한 알바생은 부끄러운 듯 CCTV에서 모습을 감춰 버린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댓글로 "아 진짜 크게 웃었다", "광고인 줄 알면서도 웃기다", "진짜 저런 알바생 있을 것 같다" 등 재밌다는 반응을 남겼다.

해당 영상은 6일 현재 359만 회를 돌파했다.

사진=유튜브 '효크포크 Krazy girl' 캡처
사진=유튜브 '효크포크 Krazy girl' 캡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