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불륜 잡았더니 본처에 "자기반성 하라"는 뻔뻔한 상간녀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02,739
  • 2021.12.18 06:00
  • 글자크기조절
/사진=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화면
/사진=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화면
'애로부부' 뻔뻔한 상간녀 등장에 MC들이 황당함을 금치 못한다.

18일 방송되는 채널A SKY채널 예능프로그램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 속코너 '애로드라마'에서는 착실하게 살았다고 자부했지만 뻔뻔한 남편과 상간녀로 인해 자신이 들러리였을 뿐이란 사실을 알게 된 아내의 사연 '상위 1%의 여자'가 공개된다.

아내는 남편이 운영하던 개인 투자 회사가 부도위기에 처하면서 넓은 마당이 있는 단독주택을 정리하고 작은 집으로 이사를 했다. 아내는 집을 판 돈과 시어머니가 모아 주신 돈으로 회사의 위기를 넘겼다. 하지만 아내는 남편의 불륜 흔적을 발견했고, 과거 상간녀였던 여자와 남편이 다시 외도 중이란 사실을 알게 됐다.

남편과 상간녀의 불륜 현장을 덮친 아내가 따져 묻자 상간녀는 오히려 "당신이 이러니 남편이 정 떨어졌을 것"이라며 "남 탓하지 말고 남편이 왜 날 계속 찾는지 자기반성을 하라"고 뻔뻔하게 나왔다. 과거를 정리하지 않은 남편 역시 "끝내고 말고 할 것 없다. 그냥 만난 거다"며 개의치 않는다는 듯한 태도를 보였다.

MC들은 뻔뻔함을 넘어서 적반하장의 태도를 보이는 남편과 상간녀에 경악한다.

MC 송진우와 홍진경은 "왜 상간녀는 다 당당하냐", "보통은 당황해서 말 못할 텐데. 집에서 대사를 연습하나?"라며 황당해 한다.

이에 MC 양재진은 "외도해도 당당하게 나올 수 있는 이유는 간통죄 폐지와 낮은 위자료 때문"이라고 꼬집는다. 양재진은 "과거 간통죄가 형법에 규정돼 있을 땐 상간자가 재판 전까지 갇혀 있었다. 구금된 동안 사람의 자율성이 상실되기에 위축되고 불안함이 증가한다. 상간녀, 상간남이 당당할 수 없는 법적인 장치가 있었다"며 상간자들이 당당한 이유는 '사라진 심리적 불안'이라는 것.

뻔뻔한 상간녀와 안타까운 아내의 사연 '상위 1%의 여자'는 18일 밤 11시 방송되는 '애로부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입 트인지 110일여만에 그림 뚝딱… AI전쟁, 판 뒤집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