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홍진경이 거액 후원, 저를 살렸어요" 가사도우미 미담 공개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18,572
  • 2022.01.12 22:30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사진=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방송인 홍진경이 자신의 가사 도우미에게 상당한 액수의 돈을 지원했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10일 홍진경의 공식 유튜브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을 통해서다.

홍진경은 이날 문구 기업 모나미와 제작한 굿즈 수입의 사용처를 놓고 이석로 PD와 대화를 나눴다. 홍진경이 '어디에 기부하는 게 좋겠냐'고 묻자 이 PD는 "결손 아동의 교육을 돕는 단체에 기부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홍진경이 거액 후원, 저를 살렸어요" 가사도우미 미담 공개
/사진=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사진=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그러면서 이 PD는 "선배는 꼭 기부를 몰래 한다"며 홍진경이 과거 가사 도우미에게 큰 도움을 준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 PD는 "지난 여름에 이모(가사도우미)님께 전화가 왔다. 이모님께서 방송에서 꼭 말씀해달라고 하셨다"며 "선배한테 너무 많은 도움을 받았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펑펑 우시면서 '저를 살렸다'고 하시는데 금액이 정말 엄청났다. 이걸 제가 따로 알릴 수가 없어 지금까지 말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 PD는 "선배가 기부를 많이 하는 것을 주변에서는 잘 모른다"며 "가까운 사람한테만 기부하지 말고 단체에 기부하라"고 조언했다.

이에 홍진경은 "사람마다 기부하는 방식이 다 있다. 그런데 나는 지금까지 주변에 챙길 사람이 많았다"며 "또 그런 분들은 인터뷰를 안한다. 그러니까 제 기부 소식이 다른 연예인에 비해 알려지지는 않는 편"이라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中화장품에 밀렸다"…'설화수'에 열광했던 중국인들의 변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