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유방암 걸린 아내 보험금 타서 상간녀 가슴성형 해준 남편 '경악'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9,707
  • 2022.01.17 06:3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SKY채널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화면
/사진=SKY채널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화면
'애로부부' MC들이 유방암 걸린 아내의 보험금을 받아 상간녀의 가슴성형을 해준 남편 사연에 분노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SKY채널 채널A의 19금 부부 토크쇼 예능프로그램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는 유방암 투병 이후에도 끝나지 않는 비극에 안타까움을 자아내는 아내의 사연 '애로드라마-님아, 그 빵을 먹지 마오'가 공개됐다.

아내는 신혼시절 자신이 좋아하는 빵을 챙겨 사오는 다정한 남편 덕분에 가난했지만 행복한 나날을 보냈다. 하지만 아내는 갑작스레 유방암 진단을 받고 유방을 절제하는 수술과 항암 치료를 받았다. 이후 아내는 보험금으로 7000만원이라는 돈이 생겼다. 아내는 남편에게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에 보험금을 목돈 삼아 재산을 불리기 위해 재테크 공부를 했다.

아내는 남편의 생일을 축하해주려 몰래 집을 찾았다가 남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 있는 것을 목격했다. 남편의 상간녀는 아내의 고향 후배였다. 남편은 아내에게 단 한 번의 실수였다며 빌었다. 아내는 자신이 성치 못해 남편이 불륜을 하게 된 것 같다는 죄책감에 시달렸다.

이후 아내는 건강을 회복했고 재테크로 자산을 불리는 데도 성공했다. 남편과의 사이에 딸이 생긴 아내는 남편에게 마음을 열고 사업 자금을 내어줬다.

아내가 준 자금으로 사업을 시작한 남편은 7년이 지나 인테리어 조명 업체의 대표로 성공했다. 삶은 풍요로워졌지만 아내는 남편이 모텔을 드나드는 정황을 발견했다. 특히 남편은 모텔에 다녀온 날이면 아내에게 신혼 때 사줬던 빵을 사 왔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아내는 회사를 급습해 상간녀와 함께 있는 남편을 발견했다. 알고 보니 남편은 7년간 상간녀와의 만남을 계속해서 이어왔다. 심지어 아내의 가슴 재건 수술은 말렸으면서 상견녀에게는 가슴 성형을 해주고 집과 차, 명품백 등을 사준 것으로 드러났다.

사연자는 "내 가슴 도려낸 돈으로 상간녀 집 사주고 돈 사줬나"라며 남편에게 따졌다. 남편은 사과 없이 "그러게. 그냥 그 돈 꼭 쥐고 있지 그랬냐"라며 어이없는 말을 할뿐이었다.

/사진=SKY채널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화면
/사진=SKY채널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화면
아내는 이혼을 결심했다. 그러나 변호사는 남편의 사업이 아내의 자금으로 성공했음에도 재산을 반으로 나눠야 한다고 말해 아내를 절망하게 했다. 게다가 아내는 암이 재발해 폐까지 전이됐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아내는 "모든 불행이 다 내 탓인 것 같다"며 도움을 구했다.

법률 자문 담당 남성태 변호사는 "아내의 사업 자금으로 시작했지만 운영은 남편이 했기 때문에 아내의 기여도가 상대적으로 낮다. 혼인 기간으로 재산 분할을 따질 수 없다"며 "만약 이혼하지 않고 돌아가시면 아내의 재산이 남편에게 상속된다. 아내가 자신의 재산을 딸에게 주려면 이혼이란 절차가 시급하다"고 이혼할 것을 권유했다.

MC 안선영은 "행여 또 자기 탓을 할까 봐 걱정"이라며 "내 아이가 조금이라도 덜 불행한 상황으로 성인이 될 때까지 버틸 수 있을까를 고민하고 남편과는 정리하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조언했다. 홍진경 역시 "정말 귀한 시간이니까 딸과 행복한 시간을 많이 만드시면 좋겠다"며 아내를 응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