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성남시, 유튜브 '성남TV'와 틱톡 '성남시' 활용 시정홍보 효과 톡톡

머니투데이
  • 경기=박광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17 17: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 성남tv 홈/사진제공=성남시
사진=유튜브 성남tv 홈/사진제공=성남시
사진=틱톡 성남시 홈/사진제공=성남시
사진=틱톡 성남시 홈/사진제공=성남시
경기 성남시가 시정 영상홍보 매체인 유튜브 '성남TV'와 틱톡 '성남시'를 통해 시정 홍보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17일 성남시에 따르면 지난 2012년 개설해 올해로 10년차인 유튜브'성남TV'는 다양한 장르의 고퀄리티 영상을 제작·홍보해 현재 1만2000명의 구독자를 보유하는 등 1년새 64%의 괄목할 성장을 보였다.

또 MZ세대를 겨냥하며 2021년에 개설한 틱톡'성남시' 채널도 영향력 있는 크리에이터를 활용, 성남시의 다양한 정책들을 숏폼 영상에 녹여 내면서 2만3000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게 됐다.

틱톡 성남시 채널은 1년이라는 짧은 기간에 2만 이상의 구독자를 확보했다. 성남시는 그 이유로 팔로워 470만 명 '닥터후', 팔로워 160만 명 '쉐리', 팔로워 95만 명 '빵떡' 등 MZ세대에게 친근하고 인지도 높은 크리에이터와 함께 시 명소를 공중부양하는 율동을 짧고 빠른 영상으로 소개하는 콘텐츠와 판교 게임회사 소개 콘텐츠를 선보여 각 40만 조회수를 보인 것으로 분석했다.

이 밖에 성남사랑상품권 10% 할인, 모란시장, 정자 카페거리, 트램 교통정책 등을 소개하는 콘텐츠로 각 3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많은 시민들로부터 공감과 참여를 이끌어 냈다.

성남시는 올해 동영상 서비스를 선호하는 최근 트랜드와 수요층 니즈에 맞춰 틱톡 채널에만 한정돼 있던 숏폼 콘텐츠를 유튜브 성남TV내 '숏츠'와 틱톡 채널에 동시에 게시함으로써 양쪽 채널의 콘텐츠 다양화와 질적인 성장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과거 공공기관의 콘텐츠 운영이 시민에게 일방적 정보를 전달해 왔다면 최근엔 정보를 필요로하는 시민과 소통하고 공감할 수 있는 양방향 소통이 대세다"라며 "올해 유튜브 '성남TV'와 틱톡 '성남시' 채널이 더 많은 시민들에게 시정에 대한 흥미를 주고 공감과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금융당국, 한국서 영업하는 미등록 외국 코인거래소 조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