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혜성, 서울대 휴학한 진짜 이유 고백…"'이런' 모습으로 있고 싶어서"

머니투데이
  • 김지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666
  • 2022.01.18 22:3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 채널 '혜성이'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혜성이' 캡처
방송인 이혜성이 과거 휴학을 한 진짜 이유를 고백했다.

18일 이혜성의 유튜브 채널에는 '내가 휴학했던 진짜 이유. 폭식은 내 마음이 아프다는 증거. 자괴감이 들 때 내가 노력했던 것들. 완벽주의자인 당신에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영상에서 이혜성은 "21~22살에 휴학을 한 번 했었다"며 "제가 겪고 있었던 폭식증이 너무 심해서 몇 달 정도는 사람들 안 만나고 먹고 싶은 것 마음껏 먹고 눈치 안 보고 살찐 모습으로 있고 싶어서 휴학했다"고 밝혔다.

이어 "낮 12시까진 아무것도 안 먹고 참다가 빵집을 갔다. 토하기 직전까지 빵을 욱여넣고 저녁까지 또 안 먹고 참다가 밤 10시쯤 배고파지면 또 식욕이 터졌다. 새벽 2시까지 엄마 몰래 베이글, 도넛 등을 먹었다"라며 당시 일상을 설명했다.

이혜성은 "5일 정도 폭식해서 갑자기 7~8kg가 찌면 3일 굶고 아예 단식을 한다"며 "다이어트를 완벽히 계획하곤 했는데 나쁜 음식을 한입이라도 먹은 날에는 이미 망했으니 에라 모르겠다는 마음으로 폭식해버렸다"고 자신의 완벽주의적 성향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이혜성은 "차라리 무언가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 그때 먹으면 1개로 끝낼 수 있다. 그러지 않으면 나중에 10배로 돌아온다는 걸 알게 됐다. 식욕을 그때 바로 해소시켜주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혜성은 "스스로에게 좀 더 관대해졌으면 좋겠다. 완벽한 누군가의 몸 사진을 보며 자극제로 삼지 말라"며 "비교는 부정적인 식습관으로 이어진다. 10년 가까이 고통을 겪으면서 이제야 저도 스스로와 타협하는 방법을 익히게 된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혜성은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폭식증이 생긴 이유에 대해 고백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에서 이혜성은 "20대에 8년의 세월 동안 외모 강박으로 인해 고통을 받았다"며 "학창시절엔 공부가 집착의 대상이었다면 대학교에 와선 외모가 집착의 대상이 되어 있었다. 살이 찌니까 다이어트를 해야 한다는 강박이 생기면서 그 강박증 때문에 오히려 폭식이 생겼던 거 같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이혜성은 15살 연상의 방송인 전현무와 지난 2019년부터 공개 열애를 이어가고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