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글로벌 액셀러레이터가 韓의료기기 스타트업 전용 설명회 연 이유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19 17:4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창립자이자 최고 경영자(CEO)인 폴 그랜드가  '2022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아시아태평양 프로그램' 온라인 설명회에서 국내 기업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온라인설명회 영상 캡쳐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창립자이자 최고 경영자(CEO)인 폴 그랜드가 '2022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아시아태평양 프로그램' 온라인 설명회에서 국내 기업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온라인설명회 영상 캡쳐
글로벌 의료기기산업 전문 액셀러레이터 '메드테크 이노베이터'가 최근 국내 의료기기 스타트업들을 대상으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설명회를 진행해 주목된다. 이 회사가 국내 업체들만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로나19(COVID-19) 팬데믹을 계기로 씨젠, 에스디바이오센서 등 국내 의료기기 업체들의 기술력과 성장성이 전세계적으로 주목을 받자 유망 스타트업 발굴에 직접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1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메드테크 이노베이터가 최근 한국 파트너 업체인 메디히어로즈와 함께 개최한 '2022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아시아태평양 프로그램' 온라인 설명회에 국내 의료기기 스타트업 30개사가 참여했다. 이번 온라인 설명회는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창립자이자 최고 경영자(CEO)인 폴 그랜드가 직접 진행했다.

메드테크 이노베이터는 올해 의료기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2022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아시아태평양 프로그램' 참여사를 1월말까지 모집한다. 인공지능(AI), 모니터링, 치료법 워크플로어 개선 등 다양한 의료기기 분야 스타트업이라면 시드에서 시리즈C 단계까지 모두 참여가능하다.

'메드테크 이노베이터 아시아태평양 프로그램'은 전 세계 혁신 스타트업을 선발해 상금 수여는 물론 글로벌 의료기기업계 리더들과 연계해 멘토링 및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2022년 수상자에게는 △최대 30만 달러 상금 △글로벌 의료기기 전문가 온라인(Virtual) 멘토링 △APACMed 보험급여·인허가 등 관련 웨비나 초청 △글로벌 의료기기 리더·투자사·스타트업들과 네트워킹 및 홍보 기회 등을 제공한다. 특히 선발된 스타트업들에 회사 지분을 요구하지 않는다.

이 프로그램은 현재 △존슨앤존슨 △얼라인 테크놀로지 △지멘스 헬시니어스 △올림푸스 메디컬 시스템즈와 정부 기관인 싱가포르 엔터프라이즈(Enterprise Singapore) 등이 후원하며, 아시아태평양 프로그램 최종 선발전은 아시아태평양의료기기산업협회(APACMed)의 후원을 받아 매년 하반기 싱가포르에서 개최된다.

프로그램 참여사 선발 기준은 3가지다. 폴 그랜드 CEO는 "팀의 협업능력과 시장에서의 경쟁력, 그리고 기업이 창출할 수 있는 가치를 중점적으로 볼 것"이라고 밝혔다. 우선 팀이 사업에 대해 완전히 이해하고 자신감을 보이는지 평가한다. 또한 새로운 기술을 보유했는지, 지적재산권을 확보했는지와 함께 경쟁이 덜한 시장인지도 평가기준이다. 마지막으로 제품이나 서비스의 차별화와 경쟁력 등 기업이 창출할 수 있는 가치가 무엇인지 중점을 두고 평가한다.

폴 그랜드 CEO는 "업계 리더와 투자자를 대상으로 혁신기술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특히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우승하지 않더라도 멘토링을 받아 전략을 수정하고 개선하면서 대부분 투자유치를 받는다"고 설명했다. 대회 우승자에게는 현금으로 15만달러를 수여하고 결선에만 올라도 10만달러 이상의 경품을 지급한다. 또한 영상자료 제작 교육을 실시하고 영상대회를 개최해 우승자에게는 별도로 10만달러의 상품을 수여한다.

2021년에는 54개국에서 1100건 이상의 출품작이 접수됐으며 9월 결승전에 5개사가 올라갔다. 이중 국내 기업인 브이픽스메디칼이 22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결선에 올라가 자체 개발한 실시간 생체검사 진단플랫폼 '씨셀(cCeLL)'을 선보였다.

한편 메디히어로즈를 통해 지원할 경우 우선 심사 혜택이 주어진다. 메디히어로즈는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의료기기 스타트업과 현지 의료기기 전문가들과의 네트워킹·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 깎아 드립니다"…은행 '고정금리 주담대' 세일 나선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