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에쓰씨엔지니어링, 세원이앤씨 매각 완료 "무차입 경영 돌입 및 신사업 역량 강화"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20 08: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에쓰씨엔지니어링 (2,405원 ▲5 +0.21%)세원이앤씨 (596원 ▼6 -1.00%) 매각을 완료하고 재무 건전성을 높였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세원이앤씨 지분 양도계약에 대한 잔금이 납입돼 332억원을 수령했다고 20일 밝혔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지난해 10월 세원이앤씨 지분 3500만주를 총 403억원에 디지털킹덤홀딩스 외 5인에 양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회사 관계자는 "차입금 상환 등 부채를 줄여 실질적 무차입 경영에 들어감에 따라 기존 EPC 사업의 안정적 운영 기반을 마련했다"며 "재무 건전성이 수주 경쟁력 강화로 이어지고, 수주 증가를 통한 수익성 개선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50년 업력의 종합엔지니어링 전문기업 에쓰씨엔지니어링은 화공·에너지 등 산업 플랜트 분야 EPC(설계·조달·시공)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김건우 대표이사 체제 아래 플랜트 EPC 본업과 바이오·헬스케어 신사업의 동반 성장을 꾀하고 있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지난해 재생의료 전문 바이오기업 셀론텍을 자회사로 편입해 신규 바이오 사업에 진출했다. 또한 리셋헬스케어의 건강기능식품 사업부를 양수해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사업을 확대했다.

이 관계자는 "올해 EPC 사업 신규 수주 증대와 바이오·헬스케어 신사업 동반 성장을 통해 기업가치 및 주주가치를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에쓰씨엔지니어링의 지속 성장을 향한 중장기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검토 중인 신규 사업 진출도 구체화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정부에 10번 얘기했는데"...정치에 휘둘리는 전기요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