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태종 이방원', 말 학대 사실로…발목 묶어 강제로 넘어뜨려[영상]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6,308
  • 2022.01.20 13:3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동물자유연대 인스타그램
/사진=동물자유연대 인스타그램
동물학대 의혹을 받는 대하드라마 '태종 이방원'이 촬영 당시 말 발목에 와이어를 묶고 강제로 넘어뜨린 것으로 드러났다.

동물자유연대는 20일 공식 SNS를 통해 "KBS 드라마 '태종 이방원' 촬영 현장에서 발생한 동물학대를 규탄한다"는 글과 함께 '태종 이방원' 촬영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동물자유연대는 "'태종 이방원'의 말 학대 의혹과 관련해 해당 드라마 촬영 현장 영상을 확보했다"며 "우려대로 말을 쓰러뜨리는 장면을 촬영할 때 말의 다리에 와이어를 묶어 강제로 넘어뜨린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영상 속에서 와이어를 이용해 말을 강제로 넘어뜨리는 과정에서 말은 몸에 큰 무리가 갈 정도로 심하게 고꾸라지며, 말이 넘어질 때 함께 떨어진 배우 역시 부상이 의심될 만큼 위험한 방식으로 촬영됐다"고 비판했다.

/영상=동물자유연대 인스타그램
/영상=동물자유연대 인스타그램

동물자유연대는 "촬영 직후 스태프 그 누구도 말의 상태를 확인하지 않았다. 몸체가 뒤집히며 땅에 처박힌 말은 한참동안 홀로 쓰러져 움직임조차 보이지 않는다. 그 뒤 말의 상태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2022년 대한민국 공영방송의 촬영이 이러한 방식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사실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동물자유연대는 이날 오전 KBS에 공식적으로 말의 생존 여부와 안전 확인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향후 촬영 현장에서 동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를 마련하라며 면담을 요구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KBS가 방송 촬영 과정에서의 동물학대 문제에 대해 중대함을 깨닫지 못하고 안일하게 대처하거나 적당히 무마하지 않도록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동물자유연대가 지적한 장면은 '태종 이방원' 7화에 나온다. 주인공 이성계(김영철 분)가 말을 타고 가던 중 낙마하는 장면이다. 앞서 이 장면을 놓고 온라인에서는 동물학대 의혹이 불거졌다. 말의 발목을 낚싯줄로 휘감아 채는 등의 방법으로 연출한 것이 아니냐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KBS 측은 지난 19일 해당 논란을 접하고 제작진에 전달해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0, -60, -70%'…'카카오 형제들', 연속 악재에 주가는 '뚝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