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타타대우, 중대형트럭 '맥쎈·구쎈' 출시…"품질 개선에 심혈"

머니투데이
  • 정한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20 13: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타타대우.
/사진제공=타타대우.
타타대우상용차가 새로운 대형트럭 '맥쎈(MAXEN)'과 중형트럭 '구쎈(KUXEN)'을 공식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맥쎈과 구쎈은 타타대우가 지난 2009년 '프리마' 이후 13년만에 출시하는 새로운 중대형 트럭 라인업이다. 이날부터 전국 타타대우 대리점에서 계약을 시작한다.

2020년 12월에 출시한 준중형트럭 '더 쎈(The CEN)'에 이어 출시하는 신차이기도 하다. 타타대우는 이에 따라 준중형에 이어 중형, 대형트럭 라인업을 1년만에 모두 교체하게 됐다. 타타대우는 "기존 중대형 트럭에 대해 시장에서 제시된 고객의 불만 및 개선사항 140여가지를 모두 개선시켜 출시, 품질 개선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신차 디자인은 독수리를 모티브로 했다. 전면 디자인은 독수리의 날개를 형상화한 'WOW' 그릴을 탑재했다. 측면에는 '쎈(XEN)'의 상징인 'X'에 독수리를 형상화 한 데칼을 적용했다.

파워트레인은 배출가스 규제기준에 따라 '유로6 Step-C 엔진'보다 강화한 '유로6 Step-E'에 준하는 수준이다. 검증된 유럽산 엔진을 탑재해 차급별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성능을 선보인다. 준중형 '더 쎈'에도 있던 'ZF 8단' 자동변속기를 중대형에도 장착했다.

커넥티드 카 서비스 '쎈링크(XENLINK)'를 적용해 차량 시동 및 에어컨 히터, 도어 개폐 등의 원격제어가 가능하다. 운행 현황 및 차량 주요 부품 관리 및 교체 시기 등 차량 진단 기능 등도 탑재돼 운행 효율을 높이고, 차량 관리 시간을 더욱 단축할 수 있다.

상용차 전용 네비게이션 등 편리한 운행을 위한 다양한 디지털 시스템도 장착했다. 긴급제동 시스템(AEB), 능동형 크루즈 컨트롤(ACC), 차량 자세 제어 시스템(ESC),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LDW), 동공인식 졸음 방지 경고 시스템(DSM) 등 첨단 주행안전 보조시스템도 대거 탑재했다.

김방신 타타대우 사장은 "맥쎈과 구쎈은 현장에서 고객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개선시켜 고객들과 함께 만든 결과물"이라며 "이들이 선보이는 혁신과 상품성은 더 강력해진 힘과 함께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형트럭 '맥쎈'의 25톤 카고 모델 출시 가격은 자동변속기 기준 1억9200만원대, 중형트럭 '구쎈'의 주력모델인 4.5톤 극초장축플러스 카고 출시 가격은 9100만원대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