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당신이 먹은 고기는 고기가 아닙니다"…어떤 메뉴에 들어있나?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23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잇(eat)사이드]식품연구 경력 26년 민중식 신세계푸드 R&D센터장… 올해 대체육 추가 출시 등 사업 본격화

민중식 신세계푸드 상무(R&D센터장)/사진= 신세계푸드
민중식 신세계푸드 상무(R&D센터장)/사진= 신세계푸드
"고기 좋아하는 아이들이 돼지고기 대체 식물성 햄이 들어있는 샌드위치를 일반 샌드위치로 알고 맛있게 먹더라고요. 이렇게 메뉴화된 대체육으로 소비자들에 건강한 선택지를 주고 연내 해외 진출도 이루는 게 목표입니다."

외식·급식·식자재 유통 사업을 영위하던 신세계푸드 (64,200원 ▼400 -0.62%)가 '푸드테크'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 푸드테크는 식품과 기술의 합성어로 식품 산업에 신기술을 적용한 기술을 의미한다. 친환경 아이스팩, 서빙로봇 등을 선보이기도 한 신세계푸드가 올해 특히 힘을 주는 푸드테크 사업은 대체육이다. 이런 대체육 사업의 선봉에 선 인물이 신세계푸드의 R&D(연구개발)센터장 민중식 상무(50)다.

서울 성동구 성수동 신세계푸드 R&D센터에서 만난 민 상무는 "회사의 지향점이 푸드테크이고 그 중에서도 올해 가장 중요한 사업이 대체육"이라며 "지난해 7월 대체육 브랜드 '베러미트'를 처음 선보이며 차갑게 먹는 샌드위치용 돼지고기 대체육 햄 '콜드컷'을 내놨는데, 올해는 소시지 등 더 다양한 형태의 대체육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996년부터 26년간 식품연구에 매진한 민 상무는 "1990년대에도 식품업체들이 대체육에 관심을 보이고 연구해 왔는데, 최근에서야 대체육 상품들이 많이 나오는 것은 그만큼 건강을 중요시하는 소비자들이 많아지고 대체육의 대중화가 급속도로 이뤄지고 있기 때문"이라며 대체육 사업 강화 배경을 설명했다. 식품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대체육 시장 규모는 155억원으로 전년 대비 약 35% 성장했다. 미국 대체육 시장은 2020년 1조7000억원으로 이미 1조원대를 넘어섰다. 2025년엔 전세계 대체육 시장 규모가 30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신세계푸드는 대체육을 그냥 선보이지 않는다. 외식사업장, 급식사업장 등과 연계해 메뉴화한 대체육 제품으로 소비자들이 자연스럽게 섭취할 수 있도록 하는 전략을 쓴다. '대체육은 맛 없다'는 소비자들의 고정관념을 깨기 위해서다.
민중식 신세계푸드 상무(R&D센터장)와 플랜트 햄&루꼴라 샌드위치/사진= 신세계푸드
민중식 신세계푸드 상무(R&D센터장)와 플랜트 햄&루꼴라 샌드위치/사진= 신세계푸드
콩 추출물로 만든 콜드컷 햄 또한 그룹사인 스타벅스를 통해 '플랜트 햄&루꼴라 샌드위치' 메뉴로 선보였다. 지난해 7월 처음 판매된 이 메뉴는 스타벅스 등지에서 지난 17일까지 누적 30만개가량 판매됐다.

민 상무는 "대체육이 아직 소비자들에 낯선 점을 감안하면 고무적인 판매 성과"라며 "대체육인지 모른 채로 제품을 먹는 소비자들도 있는데, 이처럼 자연스럽게 건강하고 맛있는 대체육을 접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외식·급식 사업장 등에서 다양한 대체식품을 내놓으려 한다"고 말했다.

올해 대체육의 해외 진출도 타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최근 송현석 대표 등 신세계푸드 임직원들이 대체육 시장이 더 발달한 미국 시장 조사를 다녀오기도 했다. 민 상무는 "우리 제품이 미국 등 해외에서 통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현지에 맞는 대체육 메뉴를 개발해 이르면 연내 판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향후 돼지고기 대체육으로 찌개를 만들어 돼지고기를 먹지 않는 말레이시아 등 할랄 시장도 공략할 방침이다. 민 상무는 "'K푸드'의 확장에 필수불가결한 게 대체육"이라며 "대체육 기술 고도화로 소비자 선택권을 넓히고 매출도 키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체육 판매량은 올해말까지 현재 월 판매량의 10배 이상으로 키울 계획이다.

한편 신세계푸드의 연결 기준 지난해 3분기 누적 매출액은 9956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6.7% 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97억원으로 558.9% 증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450조 투자"…尹에 화답한 이재용·정의선·신동빈·김승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