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오롱,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350매 기증

머니투데이
  • 김도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26 14: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신은주 코오롱CSR 사무국 이사(왼쪽)와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 /사진=코오롱
신은주 코오롱CSR 사무국 이사(왼쪽)와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 /사진=코오롱
코오롱그룹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350매를 기증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캠페인을 통해 임직원들이 소아암 환아 가족 지원을 위해 모은 헌혈증이다. 이날 서울 성북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열린 헌혈증 전달 행사에는 신은주 코오롱 CSR사무국 이사,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코오롱 임직원들이 기증한 헌혈증은 10년간 총 5800여 장에 이른다. 코오롱은 2013년부터 매년 혈액 수급이 불안정한 여름과 겨울 2차례씩 전국 주요 사업장에서 단체헌혈을 진행해왔다. 특히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더해 백신 접종 후 일정 기간 헌혈을 하지 못하는 등의 제약으로 혈액 수급 어려움이 더욱 컸다. 코오롱은 사내 헌혈왕을 선정해 시상·격려하는 등 임직원들의 헌혈 참여를 독려했다.

신 이사는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혈액 수급난에 임직원들이 공감하고 헌혈에 동참했다"면서 "올해도 코오롱은 헌혈을 통한 따뜻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코오롱은 올해 신년사를 통해 "사회와 함께 성장하며 그 성장이 가져올 풍성한 미래가치를 사회에 환원하겠다"며 적극적인 사회 참여 의지를 강조한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양육비 안주면 신상 공개...전세금 떼먹은 집주인은 왜 안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