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다시 빨간불 켠 코스피·코스닥…2차전지 관련주는 아직 '비실'

머니투데이
  • 임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1.28 14: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설날을 앞두고 새파랗게 질렸던 증시가 다시 온기를 되찾고 있다. 장 초반 2600선이 깨지기도 했지만 반등에 성공했다.

28일 오후 2시 2분 현재 코스피는 전거래일보다 38.12포인트(1.46%) 오른 2652.61에 거래되고 있다. 장초반 2600이 깨지며 2500선으로 내려앉았지만 이내 상승전환에 성공했다.

외국인이 5271억원을 순매도 중인 가운데 개인이 3638억원, 기관이 1339억원을 순매수하며 지수를 끌어올리고 있다.

2차전지 관련주가 약세다. 전날 상장한 LG에너지솔루션 (434,000원 ▲18,500 +4.45%)이 9% 넘게 하락하고 있다. 삼성SDI·SK이노베이션도 2~4% 가량 하락하고 있다. 간밤 뉴욕증시에서 테슬라 등 미국 전기차 기업들의 주가가 하락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 (68,000원 ▲500 +0.74%)(2%), SK하이닉스 (112,500원 ▲1,500 +1.35%)(6%), NAVER (275,000원 ▲3,500 +1.29%)(2%), 카카오 (83,000원 ▲2,600 +3.23%)(2%) 등은 빨간불을 켰다.

코스닥도 상승중이다. 코스닥은 현재 전일보다 19.27포인트(2.27%) 오른 868.50에 거래중이다.

개인이 619억원을 팔고 있다. 외국인이 107억원, 기관이 515억원을 순매수하고 있다.

코스닥에서도 에코프로비엠 (493,400원 ▲18,600 +3.92%), 엘앤에프 (273,400원 ▲4,300 +1.60%), 천보 (283,300원 ▲100 +0.04%) 등 2차전지주가 하락중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57,400원 ▲3,100 +5.71%), 셀트리온제약 (76,500원 ▲2,600 +3.52%)은 4%대 상승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심장'부터 찾은 尹-바이든…기술동맹 시대 열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