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블유게임즈, 작년 영업익 2% 역성장…"글로벌 P2E 진출"

머니투데이
  • 윤지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2.09 09:03
  • 글자크기조절
/사진=더블유게임즈
/사진=더블유게임즈
더블유게임즈 (44,450원 ▼850 -1.88%)는 2021년 매출(연결기준)이 6241억원, 영업이익은 190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2%, 2% 감소했다고 9일 발표했다. 당기순이익은 1565억원으로 25% 증가했다.

이를 바탕으로 더블유게임즈는 주당 70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

더블유게임즈 측은 "코로나19 수혜로 사상 최고 실적을 달성했던 2020년보다 큰 폭으로 순이익이 증가했다"라며 "배당금은 전년 대비 100% 증가한 수치로, 회사 설립 이후 최대"라고 말했다.

더블유게임즈는 올해 P2E(Play to Earn·돈 버는 게임) 시장에 진출한다. 기존의 '더블유빙고'와 '더블유솔리테어'를 P2E 게임으로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게임 라인업 확장을 위해 보유 현금을 활용한 캐주얼·하이퍼캐주얼 게임사 인수도 검토하고 있다.

더블유게임즈 측은 "매출 80% 이상이 북미지역에서 발생하는 등 북미 중심의 유저풀을 가지고 있고, 글로벌 소셜카지노 시장의 탑티어로서 최고 수준의 슬롯 제작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식 포기하는 사람들이 찾을 것"…외인이 사들이는 이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