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기 부천중, 순창군수배 우수중학교 초청 야구대회 초대 챔프 등극

스타뉴스
  • 신화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2.23 09:49
  • 글자크기조절
우승을 차지한 부천중 선수들.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우승을 차지한 부천중 선수들.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올 시즌 중학 야구의 판도를 가늠하는 '2022 순창군수배 우수중학교 초청 야구대회'에서 경기 부천중이 초대 챔프에 올랐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이 주최·주관한 이번 대회는 지난 15일부터 21일까지 7일간 순창군 팔덕야구장에서 전국 우수 중학교 11개팀이 초청된 가운데 열전을 벌였다. 대회는 2개 조로 나뉘어 예선 조별리그를 거친 뒤 조 상위 2개 팀이 결선에 나서 승부를 겨루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부천중은 예선 전적 4승 1무로 무패를 기록하며 조 1위로 4강에 진출해 경남 원동중을 7-0으로 물리치고 결승 무대를 밟았다. 결승에서는 서울 양천중을 8-3으로 꺾고 올라온 서울 대치중과 맞붙었다.

부천중은 1회말 대치중 윤연우에게 2타점 적시타를 허용하며 불안한 출발을 했으나 3회초 공격에서 한우주와 정예찬의 더블 스틸로 동점을 만들고 5회초 이번 대회 MVP 오재원의 결승 2루타 이후 3이닝 연속 2득점을 올리며 승부에 쐐기를 박고 8-2 역전승을 거뒀다.

MVP 오재원(부천중) .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MVP 오재원(부천중) .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이번 대회 타율 0.588, 10타점을 올린 오재원(부천중)이 최우수선수(MVP)상을 차지했다. 특히 오재원은 경기 개군중와 경기에서 홈런 포함 3안타의 맹타를 쳤고 결승에서는 유격수로 출전해 5회초 결승 2루타로 우승을 이끌었다.

준결승에서 우승 후보인 양천중을 상대로 4이닝을 깔끔하게 막고 팀의 결승 진출에 기여한 박진권(대치중)이 우수투수상, 결승전 승리투수 등 투타를 오가며 맹활약한 구본의(부천중)가 우수타자상을 받았다.

감독상을 수상한 홍승원 부천중 감독은 "이번 겨을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제한된 훈련 여건 속에서도 열심히 운동했는데, 기대치 않은 우승이란 좋은 결과가 나와 정말 기쁘다. 고현숙 교장님을 비롯한 학교 관계자 분들의 물심양면으로 적극적인 지원이 있어 좋은 출발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감독상을 수상한 홍승원 부천중 감독.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감독상을 수상한 홍승원 부천중 감독.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MVP 오재원은 "2학년 때 코로나19로 인해 대회가 많이 없었는데 2022년 첫 대회에서부터 상을 받게 돼 정말 기분 좋다. 개군중과 경기에서 우중간 쪽으로 친 홈런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며 "국내에서는 롯데 자이언츠를 좋아하고, 선수는 이정후(키움)를 좋아한다. 저희 학교는 팀 분위기가 정말 좋다. 감독님과 코치님께서 지도를 잘해 주시고 타격이 매우 좋은 팀"이라고 전했다.

올해 처음 개최된 이번 대회는 전국 우수 중학교를 초청해 야구 유망주 발굴 및 양성에 기여하고자 창설됐으며 전라북도와 순창군, 순창군체육회, ILB가 후원했다.

이상근 대한유소년야구연맹 회장은 "그동안 열악한 환경에서 경기 하는 중학교 팀과 선수들에게 좋은 환경을 만들어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는 데 밑거름이 되고자 대회를 창설했다"며 "최고의 중학야구 명문열전으로 커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 이번 대회 개최와 더불어 우리나라 아마야구 발전에 큰 기여를 해 주신 황숙주 순창군수님과 신용균 순창군의회 의장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두산로보틱스, 청약 증거금 33조원…올해 IPO 최대치 경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