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동범 KISIA 회장 연임 성공..."세계 3대 보안강국 이끌 것"

머니투데이
  • 차현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2.27 18: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동범 KISIA 신임 회장이 정기총회에서 발언하는 모습./사진=KISIA
이동범 KISIA 신임 회장이 정기총회에서 발언하는 모습./사진=KISIA
이동범 지니언스 (8,340원 ▼390 -4.47%) 대표가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회장직 연임에 성공했다.

KISIA는 지난 25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한 정기총회에서 이동범 지니언스 대표이사가 제16대 협회장으로 결정됐다고 27일 밝혔다. 2020년 2월 취임해 2년 간 재임한 이 회장은 2024년 2월까지 협회를 계속 이끌게 됐다.

이번 정기총회에서 윤두식 지란지교시큐리티 대표이사도 수석 부회장 연임이 결정됐다. 문성준 엔시큐어 대표이사가 감사로 선출됐고, 부회장사, 이사사 등 임원이 새롭게 구성됐다.

이동범 회장은 이날 정기총회에서 '시큐리티 대전환을 통한 글로벌 사이버 보안강국 3강 달성'이라는 비전을 제시했다.

이 회장은 "최근 4차 산업 시대를 맞이해 초연결·초지능 사회에 필요한 '초보안' 시대가 열렸고, 이를 위한 '시큐리티 대전환'이 필요하다"며 "미국, 이스라엘의 뒤를 잇는 세계 3대 보안 산업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KISIA는 보안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등 보안산업 성장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또 차세대 보안기술을 개발하는 한편 구독형 보안 서비스 확대 방안도 마련한다.

이 회장은 "보안인재 양성사업을 확대하고 공급망부터 클라우드까지 전 단계에 보안이 강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시큐리티 대전환이 이뤄지는 역동적인 시기, 업계와 함께 미래를 고민하고, 세계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국내 첫 '도로 위 아파트' 사실상 무산...'붕괴 위험' 지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