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철도 운영 노하우 알려줘"…코레일, 전자예매시스템 해외 홍보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3.02 16: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화상 워크숍 모습
화상 워크숍 모습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지난달 28일 국제철도협력기구(OSJD)와 국제철도연맹(UIC)이 공동으로 개최한 화상 워크숍에 참석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국제여객열차 운행에 대비한 국가 간 철도 예약발매시스템 연계를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레일뿐 아니라 독일, 러시아, 중국, 대만, 등 16개국 철도 유관 기관과 유라시아경제위원회(EEC), 독립국가철도교통위원회(CSZT) 등 4개 국제기구의 대표 70여명이 참석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각 국의 전자예매시스템을 소개하고, 시스템적인 부분에서 타 기관과의 플랫폼 연계 방안을 모색했다. 참석자들은 원활한 국제여객열차 예약발매를 위한 각 국가 시스템 간 연계 필요성에 공감하며 앞으로 기관간 협력과 정례 워크숍 등을 논의했다.

코레일은 이날 '한국철도공사 예매시스템과 타 플랫폼 간 연계'라는 주제로 예약발매시스템의 이용 편리성과 기술력에 대해 발표했다. 코레일은 타 플랫폼과의 호환성으로 각국의 참석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으며 온라인 예매율이 80% 이상에 달하고, 승객이 역사 내 검표없이 열차에 바로 승차할 수 있는 시스템에 대해 몽골 등 많은 국가에서 운영 경험을 공유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지용태 코레일 해외남북철도사업단장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코레일 예약발매시스템의 편리성과 외부 플랫폼과의 우수한 호환성에 대해 세계에 알릴 수 있었다"며 "앞으로 국제여객열차 운행에 대비해 국가 간 시스템 연계 논의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2018년 OSJD 정회원에 가입한 코레일은 사장단회의 구성원이며, UIC 아·태지역 집행이사국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韓 반도체'만 '쑥' 오른다…5만전자·8만닉스 '찐 반등' 보일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