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H그룹, 베이징올림픽 동메달리스트 이승훈 선수 포상금 1억 수여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3.04 11:14
  • 글자크기조절
(왼쪽부터) 이승훈 선수, IHQ 박종진 총괄사장, 이규혁 감독 /사진제공=IHQ
(왼쪽부터) 이승훈 선수, IHQ 박종진 총괄사장, 이규혁 감독 /사진제공=IHQ
KH 그룹은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값진 동메달을 획득한 이승훈 선수에게 1억원의 포상금을 수여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 3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열린 포상금 수여식에는 KH그룹 배상윤 회장과 IHQ 박종진 총괄사장, KH스포츠단 양종옥 사장, 송대남 KH필룩스유도단 감독 등이 참석했다.

KH 그룹은 한국 동계올림픽 최다 메달을 획득한 이승훈 선수를 축하하고 격려하는 의미로 포상금 1억 원이 전달됐다. 또 이규혁 감독에게도 2000만원을 전달했다.

배상윤 회장은 "이승훈 선수는 30대 중반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그간 고된 훈련을 감내하며 베이징올림픽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며 "12년 동안 개최된 4번의 올림픽에서 연속으로 메달을 획득한 최초의 선수며, 올림픽 최다메달을 획득한 위대한 선수"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이승훈 선수가 지속적으로 운동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더욱 노력할 예정"이라며 "한국 스포츠의 위상을 계속 높여나가기 위해 더 많은 애정과 관심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고 강조했다.

이승훈 선수도 "올림픽을 잘 준비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해 주셔서 항상 든든한 마음이었다. 좋은 결과도 나왔고 이렇게 큰 포상금까지 주셔서 대단히 감사하다. 늘 응원해 주시는 배상윤 회장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리고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 운동뿐 아니라 다양한 활동으로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배상윤 회장은 2020 도쿄올림픽 때도 유도에서 메달을 획득한 조구함, 안창림에게 총 5억원을 포상해 화제를 모았다. 또 블루나눔재단을 통해 저소득층 스포츠 인재 육성을 위한 후원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KH그룹은 KH필룩스 유도단을 비롯해 IHQ 빙상팀, 고양KH축구단 등을 운영하고 있고, 지난달 평창 동계올림픽을 치른 알펜시아 리조트를 인수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또 히트" 환호…올들어 93% 상승한 이 주식, 개미도 춤 춘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