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출시 앞둔 '부동산 조각투자'에 170억 뭉칫돈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3.13 17: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출시 앞둔 '부동산 조각투자'에 170억 뭉칫돈
MZ(1980~2000년대 출생)세대를 중심으로 미술품·한우·음악저작권 등 이른바 '조각 투자' 열풍이 거센 가운데,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소 '소유'를 개발 중인 루센트블록이 17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13일 밝혔다. 투자에는 캡스톤파트너스를 비롯해 한국투자증권, 쿼드자산운용, 하나금융투자, 하나은행, 서울대학교기술지주 등이 참여했다.

2018년 설립된 루센트블록은 블록체인의 특성을 활용해 국내외 고가의 부동산 투자를 소액 단위로 분할·증권화해 주식처럼 사고팔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소액투자자의 부동산 투자 접근성을 높인 플랫폼 소유는 지난해 4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 서비스 지정을 받았다. 올해 상반기 중으로 서비스를 출시한 뒤 첫 공모를 진행할 예정이다.

허세영 루센트블록 대표는 "서비스 런칭 전 대규모의 투자를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소유 서비스의 차별성에 집중한 결과"라며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모든 사람이 소유의 기회를 얻도록 혁신적인 서비스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는 "루센트블록은 기술 혁신성과 함께 부동산 소유의 즐거움이라는 서비스 혁신성까지 갖춘 주목할 만한 스타트업"이라며 "향후 국내를 넘어 글로벌 핀테크 기업으로 성장이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멈췄던 '도심복합사업' 후보지 발표 재개…양재·목동 유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