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이엔코퍼레이션, 지난해 매출 1683억 '창사 이래 최대'

머니투데이
  • 윤필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3.22 09: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이엔코퍼레이션 (3,135원 ▼80 -2.49%)이 창사 이래 최대 매출 실적을 기록했다.

이엔코퍼레이션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이 전년 대비 1142% 늘어난 1683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259% 늘어난 40억원을 달성했다.

이엔코퍼레이션 관계자는 "지난해 산업용 수처리 관련 기술 경쟁력을 보유한 환경 회사들을 차례로 인수하고 자회사들의 실적이 연결 재무제표에 반영되면서 창사 이래 최대 매출 기록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사업부문별로 초순수 및 수처리 전문 EPC 자회사 '한성크린텍'은 지난해 매출액 1623억원을 기록하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한성크린텍은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생산기지를 조성하겠다는 정부 정책에 따라 EPC 수요가 증가 수혜로 예상 실적을 상회했다. 다만 지난해 3월에 인수가 완료되면서 이엔코퍼레이션의 연결 재무제표에는 인수시점 이후인 4월부터 반영됐다.

액상 지정폐기물 및 폐수 수탁처리 자회사 '이엔워터솔루션(구 인바이오텍 당진사업장)'과 '이클린워터(구 이엔케미칼 당진사업장)'는 연결기준 매출액에 167억원이 반영됐다. 이들 실적은 각각 4월과 8월부터 반영됐다.

이엔코퍼레이션 관계자는 "이번 연결 재무제표에 반영된 자회사들은 인수 시점 이후부터 실적이 반영됐으나 올해는 실적 전부 연결 재무제표로 온전히 반영될 예정"이라며 "지난해 12월 수처리 O&M기업인 대양엔바이오 지분 80%를 인수완료하면서 국내 유일의 산업용 수처리 플랫폼을 구축했고 해당 자회사도 올해 연결 재무제표 실적으로 반영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산업용 수처리 플랫폼을 통해 자회사간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며 수처리 밸류체인을 더욱 강화함과 동시에 첨단기술 기반의 종합 환경에너지 회사로 지속 성장할 예정"이라며 "2022년에는 매출 3000억원을 목표로 사상 최대 매출 성과를 경신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 600만원 더" 변동금리 영끌족 비명…6개월뒤 또 오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