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하이트진로, 3주년 맞은 소주 '진로' 10억병 팔렸다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4.25 10: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진로/사진= 하이트진로
진로/사진= 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 (26,150원 ▼200 -0.76%)는 출시 3주년을 맞은 두꺼비 소주 '진로'의 누적 판매량이 10억병을 넘어섰다고 25일 밝혔다. 1초에 11병 판매된 셈이다.

진로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에도 판매량이 증가했다. 2021년 판매량은 전년 대비 약 5% 늘었다. 팩소주와 페트소주 등 가정용 제품 판매량이 약 37% 늘며 판매를 견인했다. 홈술족을 겨냥한 팩소주와 페트소주는 전체 가정 판매의 약 17%를 차지했다.

진로의 올해 1분기 판매량도 전년 동기 대비 약 8% 증가했다. 유흥용 제품 판매량은 약 10% 늘었다.

하이트진로는 일상생활 속에서 진로 브랜드를 체험하는 마케팅 활동으로 판매 증가세를 이어갈 계획이다. 지난해 하이트진로가 이종 업계와 협업해 내놓은 두꺼비 캐릭터 상품은 80여종이다. 올해도 다양한 협업으로 소비자와의 접점을 확대한다. 현재 국내 소셜 펀딩 플랫폼 와디즈와 두꺼비 캐릭터 아이디어 상품 8종의 펀딩을 진행 중이다. 누적 모금액은 5억원을 돌파했다.

주류 캐릭터숍인 두껍상회의 전국 순회도 지속한다. 현재 부산에서 11번째 두껍상회를 운영하고 있다. 지금까지 전국 두껍상회를 찾은 누적 방문객은 18만명이 넘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진로 출시 4년차를 맞은 올해는 엔데믹과 함께 소비자 접점에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서 대표 소주 브랜드로서의 대세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