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툴젠, 한국폴리텍대학과 '유전자가위 전문인력' 양성 맞손

머니투데이
  • 박미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04 09:34
  • 글자크기조절
툴젠 김영호 대표(왼쪽)와 한국폴리텍대학 김만곤 분당융합기술교육원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이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툴젠
툴젠 김영호 대표(왼쪽)와 한국폴리텍대학 김만곤 분당융합기술교육원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이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툴젠
크리스퍼(CRISPR) 유전자가위 원천특허를 보유한 툴젠 (33,450원 ▲1,550 +4.86%)은 한국폴리텍대학 분당융합기술교육원과 유전자가위 기술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크리스퍼(CRISPR) 유전자가위 전문인력 양성에 나설 방침이다. 상호 정보교류, 국가 연구과제의 공동 수행, 연구인력의 교육훈련 등 협력사업을 진행하는 것이다.

한국폴리텍대학 분당융합기술교육원은 수도권 강소기업과 기업맞춤형 실습 프로젝트 과정을 운영한다. 전액 국비 과정으로 운영되며 높은 취업률과 취업유지율을 보인다는 전언이다. 교육과정은 데이터융합SW과, 생명의료시스템과, 임베디드시스템과로 구성됐다. 최근에는 AI기술을 바이오헬스케어, 핀테크, 머신비전 분야에 연계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뚝 떨어진 코스피, 이젠 좀 다를까?…"2500 밑에선 사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