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오롱글로벌, 1분기 영업이익 577억…전년比 23%↑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04 15: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코오롱글로벌CI /사진=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벌CI /사진=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벌 (28,300원 ▼600 -2.08%)은 4일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실적이 매출액 1조1305억원, 영업이익 577억원, 당기순이익 393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2.5%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3.3%, 24.1% 늘었다.

1분기 신규 수주액은 9011억원으로 연간 목표치의 25.2%를 달성했다. 수주잔고는 10조3000억원을 돌파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지난해 건설부문 매출 대비 4배 이상의 잔고를 보유 중으로, 회사측은 건설부문 성장이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건설부문 올해 1분기 매출액은 4711억원, 영업이익은 331억원이었다. 일부 주택 현장 준공 영향으로 매출액은 전년 대비 3% 감소했으나 토목·환경·플랜트 부문에서 신규 프로젝트가 증가했고 공정 호조에 수익성이 개선되며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3.4% 증가했다.

유통부문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14.5% 증가한 4350억원, 영업이익은 97.4% 늘어난 229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신차 판매가 호조를 띄며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 고가 차량에 대한 판매가 늘어나면서 수익성이 대폭 개선됐다.

상사부문은 사업 내실화를 통해 영업이익 흑자를 이어갔다.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대비 2% 늘어난 1071억원, 영업이익은 65.7% 감소한 12억원이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TV·냉장고 재고 쌓였는데…'블프' 파격 할인 못하는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