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극장가 살릴 '히어로' 등장…'닥스2' 4일만에 300만 '흥행 돌풍'

머니투데이
  • 차현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08 19: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첫 연휴이자 석가탄신일인 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메가박스를 찾은 한 시민이 영화 티켓을 구입하고 있다.   8일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닥터 스트레인지 2'는 전날 하루 관객 65만1천여 명을 보태 지난 4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수 301만3천여 명을 기록했다. 2022.5.8/뉴스1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첫 연휴이자 석가탄신일인 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메가박스를 찾은 한 시민이 영화 티켓을 구입하고 있다. 8일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닥터 스트레인지 2'는 전날 하루 관객 65만1천여 명을 보태 지난 4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수 301만3천여 명을 기록했다. 2022.5.8/뉴스1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감독 샘 레이미)가 개봉 4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을 돌파했다.

8일 영화진흥위원회의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7일 하루 동안 65만1952명의 관객을 모았다. 누적 관객수는 301만3941명이다.

지난 4일 개봉한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개봉 이틀째 오전에는 누적 관객수 130만명을 돌파했는데, 이는 코로나19(COVID-19) 이후 가장 빠른 흥행 기록이다.

2위는 '배드 가이즈'로 같은 날 3만2675명을 동원했으며, 누적 관객수는 22만8392명이다. 3위는 '니 부모 얼굴이 보고 싶다'로 이날 1만5504명의 관객을 모았다. 누적관객수는 33만4314명을 기록했다.

한편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모든 상상을 초월하는 광기의 멀티버스 속 끝없이 펼쳐지는 차원의 균열과 뒤엉킨 시공간을 담은 스릴러 블록버스터다. 닥터 스트레인지 역의 베네딕트 컴버배치를 비롯, 엘리자베스 올슨, 베네딕트 웡, 소치틀 고메즈, 치웨텔 에지오포, 레이첼 맥아담스 등이 출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 깎아 드립니다"…은행 '고정금리 주담대' 세일 나선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