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폴라리스오피스, 경영진 대상 20억 유증 마쳐

머니투데이
  • 신상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09 09:02
  • 글자크기조절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코스닥 상장사 폴라리스오피스는 9일 책임 경영 등을 위한 경영진 대상 3자배정 유상증자를 마쳤다고 밝혔다. 지난 6일 납입까지 마친 이번 유상증자는 20억원 규모로 진행됐다.

투자자로는 조성우 폴라리스그룹 회장과 지준경 폴라리스오피스 대표, 김영관 폴라리스그룹 부사장이 나섰다.

조 회장은 폴라리스오피스 전환사채(CB)를 보유한 잠재적 최대주주다. 이번 출자로 특수관계인을 포함해 24.9% 지배력을 확보하게 됐다.

폴라리스오피스는 미래 성장 동력을 추가 발굴하기 위해 현금 확보에 힘을 쏟고 있다.

지난달에는 '아이윈플러스(옛 폴라리스웍스)' 매각에 성공했으며, 지난해 11월에도 셀바스아이에이 주식 처분 등으로 총 308억원의 현금을 확보했다.

폴라리스오피스 관계자는 "지분 매각과 유상증자 등으로 현금성 자산이 더욱 늘어난 만큼 금리 인상과 같은 대내외적 리스크 관리에 철저히 대비할 것"이라며 "유보율이 높고 금융권 차입도 없는 만큼 보유한 자금은 미래 성장 사업을 위한 투자 및 운영자금으로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