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버지 내연녀가 장모"…불륜 감추려 사돈 맺어 '충격'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5,290
  • 2022.05.10 11: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iHQ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 화면은 재연배우.
/사진=iHQ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 화면은 재연배우.
불륜 관계를 들키지 않기 위해 내연녀와 사돈을 맺은 충격 실화가 소개됐다.

지난 9일 방송된 iHQ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에서는 자신의 아버지와 장모가 불륜 관계였다는 의뢰 내용이 전파를 탔다.

의뢰인은 어머니가 아내의 불륜을 의심하며 폭행하는 등 평소 심하게 괴롭힌다고 털어놨다. 그는 처음에는 어머니가 아내를 미워하는 이유가 사주 때문이었다고 생각했지만, 진실은 따로 있었다며 충격적인 이야기를 전했다.

바로 의뢰인의 아버지가 아내의 어머니인 장모와 외도를 벌인 것. 이 같은 배경 탓에 의뢰인의 어머니가 며느리를 볼 때마다 못살게 군 것이다.

/사진=iHQ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 대화 화면은 재연.
/사진=iHQ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 대화 화면은 재연.
이런 사실을 알게 된 의뢰인은 아버지와 장모의 사이를 갈라놓으려 했지만, 아버지가 이에 반발해 집을 나가버렸다고 밝혔다.

또 의뢰인의 아내는 자신의 어머니와 시아버지가 불륜 관계였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 충격에 빠지기도 했다.

이와 관련 고승우 변호사는 "불륜을 저지른 양가 부모를 상대로 위자료 청구는 의미가 없을 것"이라며 "다만 의뢰인의 아내가 시어머니로부터 직접적인 폭행을 당한 부분은 위자료를 받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방송 말미에는 실제 사건의 결말이 공개됐다. 의뢰인의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장모는 장인에게 각각 위자료 5000만원을 지급하고 이별했다. 의뢰인 역시 아내와 갈라섰다.

그러나 의뢰인의 아버지와 장모는 여전히 동거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풍력·태양광' 반대했던 주민들… '태양광 연금' 받더니 변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