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분기 깜짝 실적…클래시스, 신제품 고성장에 주가 3%대↑

머니투데이
  • 김사무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1 09:31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1분기 깜짝 실적을 달성한 피부미용 의료기기 업체 클래시스 (18,110원 ▼370 -2.00%) 주가가 강세다.

11일 오전 9시25분 기준 클래시스 주가는 전일 대비 600원(3.23%) 오른 1만9150원에 거래 중이다.

연결 재무제표 기준 클래시스의 올해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66% 상승한 354억원, 영업이익은 53% 증가한 167억원을 기록하며 시장 전망치를 상회했다.

서근희 삼성증권 연구원은 "지난 1월 누적 판매대수 100대를 기록했던 신제품 '슈링크 유니버스'(주름개선 의료기기)가 4월 기준 누적 판매대수 700대를 돌파하는 등 빠른 속도로 시장에 침투하면서 실적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신제품의 빠른 성장으로 올해 호실적이 예상된다는 분석이다. 서 연구원은 "대형 네트워크 병원 중심으로 신제품 교체 수요가 활발하게 발생 중"이라며 "이미 일부 병원에서는 무상 지급 물량 소진 후 소모품 신규 주문이 이루어지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박병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중국 외 해외 지역의 소모품 수출 및 2023년 슈링크 유니버스의 브라질 출시는 수출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며 "또다른 신제품 볼뉴머는 하반기 허가가 예상되며 내수 성장을 이끌어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두환이 만든 '65세 무임승차'…70세로 상향 논의 급물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