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구가톨릭대 이권효 교수, '개념 잉태가 소통이다' 출간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1 14: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구가톨릭대 이권효 교수, '개념 잉태가 소통이다' 출간
대구가톨릭대학교는 최근 프란치스코칼리지 이권효(사진) 교수가 '개념 잉태가 소통이다'를 출간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책은 개념을 뜻하는 '콘셉트'에 들어있는 '잉태'의 의미를 실마리로 소통과 공감의 깊은 차원을 성찰한다. 소통은 개념을 잉태적 차원에서 생각할 때 만족스러운 결과로 이어진다는 것이 저자의 생각이다. 이 교수는 이를 '잉태 소통'(콘셉트 커뮤니케이션, concept communication)이라고 부른다.

이 교수는 콘셉트 커뮤니케이션의 사례를 일상에서 널리 쓰이는 12가지 개념을 통해 살핀다. 그가 새로운 의미를 담아 성찰한 개념은 △캠퍼스: 삶의 광장 캄푸스 △일상: 태양을 닮은 당당함 △소통: 생명의 교감 △호기심: 아름다움의 추구 △꼰대: 고리삭음의 짝 △논리: 상황의 올바른 무늬 △기업: 높은 발돋움 △융합: 함께 먹는 따뜻한 밥 △얼굴: 얼(정신)의 모습 △날씨: 태양의 씨앗 △가짜뉴스: 허투루 외침 △인(仁): 안중근 의사의 바탕 등이다.

신문기자 출신이자 동양철학박사인 이 교수는 이들 개념이 매스미디어에 어떻게 나타나고 있는지 살피면서 인문학적 통찰과 버무려 독특한 차원으로 독자들을 안내한다. 소통을 많이 강조하지만 소통이라는 개념 자체가 피상적이고 단편적으로 쓰이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 저자의 문제의식이다.

이 교수는 "언어의 이해와 사용은 생명을 잉태하는 행위와 같다"며 "잉태 소통은 우리의 마음 깊은 곳에 닿을 수 있는 통로"라고 말했다.
대구가톨릭대 이권효 교수, '개념 잉태가 소통이다' 출간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토막 주가 못올리면 망한다"…바이오, 빚 시한폭탄 '공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