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노출 영화 보고와서 날 건드려" 조성민·장가현 이혼 사유는…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3 12: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이혼 2년 만에 처음으로 재회한 조성민과 장가현이 두 사람의 이혼 사유를 밝혔다.

13일 방송되는 TV조선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 2'(이하 '우이혼2') 6회에서는 015B 객원 보컬 출신 가수이자 음악 감독 조성민과 드라마 '부부클리닉 사랑과 전쟁' 간판스타 배우 장가현의 대화가 그려진다.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앞서 이날 오전 선공개된 영상에서 장가현은 "이혼하는 데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 건 영화 때문인 것 같다"고 운을 뗐다.

장가현은 "(조성민이 내가) 영화 찍는 걸 쿨하게 허락했다고 생각했는데, 그렇지 않은 걸 보고 화가 다스려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에 조성민은 "내가 당신 노출신, 수영복 이런 걸 유난히 싫어하긴 했다. 되게 싫어했었다"고 털어놨다.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장가현은 자신이 영화를 찍는 동안 조성민이 지나치게 간섭했다고 토로했다. 그는 "영화 찍는 2년 동안 '무슨 장면 찍었냐', '(대본) 리딩할 때도 신음소리 냈냐 안 냈냐'고 물었다. 이런 질문들에 농간당하는 기분이 들었다"고 울먹였다.

이어 "근데 그 영화를 당신이 같이 보러 가자고 해서 싫다고 했다. 그걸 당신 혼자 보고 와서 날 건드리려고 하니까 야한 동영상 보고 온 남자가 날 건드리는 것처럼 너무 기분이 나빴다"고 말하며 눈물을 터뜨렸다.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선공개 영상 캡처

이를 듣던 조성민은 "그래서 나도 계속 그런 이야기를 했다"며 "남자는 참아주는 게 두세 달 지나면 힘들다고. 그 정도로 부부 관계를 안 갖고 해결되는 문제가 아니었다"고 말했다.

이후 두 사람은 아무런 말 없이 착잡한 듯 심란한 표정으로 서로를 바라봤다.

/사진=MBC '공부가 머니'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공부가 머니' 방송화면 캡처

한편, 조성민과 장가현은 2000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며 20년간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 지내왔다.

이들은 비교적 최근인 2020년 6월에도 MBC 예능 '공부가 머니?'에 출연해 큰딸의 교육 문제에 대해 깊은 고민을 드러낸 바 있다. 그런 두 사람이 '우이혼 2'를 통해 돌연 이혼 소식을 전하자 두 사람의 이혼 사유에 대한 궁금증이 고조된 상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 깎아 드립니다"…은행 '고정금리 주담대' 세일 나선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